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 첫만남에 숨겨진 목소리의 비밀

라라윈 연애질에 관한 고찰 :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 첫만남에 숨겨진 목소리의 비밀

영화 나의 PS 파트너에서 김아중과 지성의 첫 만남은 전화기 너머로 들려오는 목소리로 시작됩니다. 낯선 전화, 낯선 목소리. 왜 이리 설레는 걸까요? 설문조사에 따르면 60% 이상의 대한민국 남녀가 시각적인 것 보다 목소리와 같은 ‘사운드’에 더욱 흥분한다고 답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를 결정하는 첫만남에서 목소리가 차지하는 영향력은 과연 어느 정도나 될까요~?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의 낮고 허스키한 목소리

남녀가 처음 만났을 때, 목소리는 순식간에 호감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소가 된다고 합니다. 미국 올브라이트대와 볼티모어대 연구진의 연구 결과, 사람들은 목소리 톤이 낮고 허스키한 사람을 더 젊고, 성적으로 매력있고, 따뜻한 사람이라고 느낀다고 합니다. 심지어 정직하며 자신의 위치에서 꽤 성공한 사람일거라고까지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고 하네요.
한 줄 요약 하자면, 목소리 톤이 낮고 매력적인 남자 =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가 됩니다.

특히 여자의 경우, 남성의 목소리를 듣고 본능적으로 그 남자가 어떤 남자인지 알아챈다고 합니다. 목소리 만으로 남자의 유전자 정보를 알아챈다는 것 입니다. 그것도 거의 3초 만에요! 이 놀라운 목소리 판별법의 과학적 근거는 성(性) 호르몬 입니다. 남성의 목소리가 굵고 낮으면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의 수치가 높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실제로 많은 여자들이 중저음의 남자 목소리를 좋아하는 반면, 아무리 멋있어도 목소리가 새소리처럼 삐약거리는 남자를 보면서는 좀 깬다.. 는 소리를 하는데, 이 것이 나름 과학적 이유도 있었나 봅니다. ^^;;;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의 낮고 허스키한 목소리

여자가 남자의 낮고 허스키한 목소리에 반한다면, 남자는 여자의 어떤 목소리에 반할까요? 소위 꾀꼬리 같은 목소리라고
하는 높고 청아한 목소리에 반할까요? 의외로 남자 역시 낮고 섹시한 허스키 보이스에 더 반한다고 합니다.

그리고 여자의 낮고 감미로운 목소리는 남자에 대한 호감의 표시로 해석해도 된다고 합니다. +_+
수잔 휴즈 박사는 “여성의 목소리가 자연스럽게 낮아지면, 남자에게 매력을 어필하며 유혹하려는 것으로 볼 수 있으며, 여성이
로맨틱한 분위기에 있다는 신호”라고 했습니다. 크리스마스를 맞아 저 여자가 나에게 관심이 있는지 없는지 파악하려고 할 때, 유용한 정보가 될 것 같아요. +_+

남자나 여자나 친구들과 이야기할 때 목소리와 이성과 이야기할 때 목소리가 돌변하는 이유가 있었던 것이다! 이를 응용하자면, 마음에 드는 이성과 이야기 할 때는 평소보다 조금 더 낮고 감미로운 목소리로 이야기를 하는 것이 상대의 호감을 얻는 비법일 수 있습니다.


왜 남녀는 소리에 자극될까?


나의 ps 파트너 보다가 빵터진 장면 중 하나는, 김아중이 지성의 집에 놀러간 장면이었어요. (스포유출 죄송해요.. ㅠㅠ) 노래를 해보라고 하자, 김아중이 지성에게 “내 목소리에는 뭐가 잘어울려?” 라고 물었을 때 대뜸 지성의 대답은 "신음소리?" 였어요.
신음소리를 나누며 시작된 사이라서 그런 것 같기도 한데, 실제로 60% 이상의 대한민국 성인 남녀가 소리에 더 흥분된다, 자극된다고 합니다. 신음소리가 특히 마력(?)이 있는 것도 목소리의 비밀이 숨겨져 있다고 합니다.

이성을 사로잡는 2500~3000Hz의 주파수 신음소리는 낮고 허스키한 목소리의 매력뿐 아니라, 목소리 주파수 때문에도 이성을 유혹한다고 합니다. 사람의 목소리는 평균 100~300Hz 정도인데, 신음소리는 2500~3000Hz 정도의 높은 주파수대라고 합니다. 이 정도의 높은 주파수는 이성적 사고를 관장하는 전두엽의 활동을 억제하고, 감성 중추인 변연계를 자극해 극도의 황홀한 상태에 이르게 한다고 합니다.


더불어 신음소리가 호감을 증폭시키고 사람을 흥분시키는 심리적인 이유도 있습니다.
첫째는 ‘상호성’ 입니다. “밥 먹으러 갈까?”라는 일상적인 질문에 무뚝뚝하게 “응”이라고 하는 것과 “좋아요~ 오늘은 뭘 먹으러 갈까~?”라면서 함박웃음을 짓는 것은 아주 다릅니다. 무미건조하면 내키지 않는데 마지못해 하는 것 같고, 반응이 적극적일수록 좋아하는 것 같아 말을 꺼낸 사람도 기분 좋아집니다. 섹스 중에도 마찬가지 입니다. 열심히 움직이고 있는데, 상대가 아무 표정도 반응도 없이 가만히 누워 있으면 점점 당황스러워 지겠죠.. 싫어하는 것 같아 조바심이 나기도 하고, 목석 같은 상대에게 슬슬 짜증도 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자신도 모르게 터져 나오는 낮은 신음소리, 높은 비명소리를 들었을 때는 같이 즐긴다는 좋은 리액션이 되는 것 같습니다.

다음으로는 ‘은밀한 희소성’ 때문입니다. 성적 환타지 중에 “저 사람은 침대에서 어떤 소리를 낼까?” 하는 환상을 가지는 이들이 있습니다. 침대에서만 들을 수 있는 속삭이는 낮은 목소리, 돌고래 소리에 육박할 것 같은 비명소리가 궁금하고, 그런 특수한(?)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것은 같이 잠자리를 한 사람뿐이기에 더욱 궁금하다고 합니다.



크리스마스도 다가오고, 신음소리는 고사하고 목소리 들을 이성도 없는 분들을 위한 솔로탈출 팁 한가지를 더 하자면, 보통 감정적인 것들은 우반구에서 처리를 하기 때문에 왼쪽 귀에 속삭이는 것이 더 효과적이라고 합니다. +_+
종합 정리하자면, 낮고 부드러운 목소리로 왼쪽 귀에 속삭이면 호감도를 1g라도 높이는데 도움이 될 듯 합니다.
흔히 여자는 예뻐야 하고, 남자는 잘생겨야 한다는 ‘외모’ 조건에 밀려 목소리의 중요성은 그다지 주목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알고 보면 섹시한 목소리야 말로 이성의 마음을 사로잡는 중요한 매력포인트 인지도 모르겠습니다. +_+


- 못생긴 남자 키 작은 남자, 여자친구 잘 사귀는 방법
- 남자들이 좋아하는 예쁜 여자는 어떤 여자야?
- 여자가 남자에게 두 번 반할 때
- 이효리가 아니어도 10분안에 호감을 얻는 솔로탈출 방법
- 남자 꼬시는 연애 비법, 터치가 방법이라고?
- 모태솔로 탈출, 알고보면 반하는 순간과 깨는 순간이 같다?
- 여자가 남자에게 반하는 순간 - 작은 배려로 여친 사귀는 법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