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탈출 어렵게 만드는 솔로들의 이상형에 대한 대화

라라윈 연애질에 관한 고찰 : 남녀가 말하는 이상형은 솔로탈출의 덫

안생겨요.. 라며 "왜 안생길까?"를 고민하다 보면, 자꾸만 손이 "남자들이 좋아하는 여자 스타일" "여자들이 좋아하는 남자 키" "남자에게 인기있는 여자 체중" 이런것을 눌러보고 있습니다.  좋아하는 남자 스타일" 또는 "여자들에게 인기있는 남자 스타일"을 누르고 있습니다.
처음에 몇 가지 두리뭉실한 조건을 보면, 점점 희망이 생깁니다.
뭐든 잘 먹는 여자, 잘 웃는 여자..
여기까지 보면.. 나라면서 솔로탈출의 가능성이 점점 더 놏아지는 것 같아 행복해집니다.
그러나 구체적인 남자들이 좋아하는 여자 체중, 여자들이 좋아하는 남자 스타일을 보면... 다시금 아득해집니다.


예를 들어 여자들이 좋아하는 남자 스타일을 이야기하는 것을 보면...
여자들이 좋아한다는 스타일이 천차만별이긴 하지만, 그 중 하나 이야기 나오는 것이 근육질 몸매입니다.
많은 수의 여자들이 "너무 근육질은 싫다.." 라고들 합니다.

	 연애, 커플, 남자심리, 여자친구, 여자의 심리, 사랑, 여자심리, 솔로탈출, 연애질에 관한 고찰, 여자의 마음, 남자친구, 연인, 연애심리, 연애질, 여자들이 좋아하는 남자스타일, 남자들이 좋아하는 여자스타일,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


여기까지 보면 남녀 모두 고개가 끄덕여 집니다.
'너무 과하면 좀 그렇지.. 음..'
그리고 근육질이 싫다는 여자, 마른 남자가 좋다는 여자, 남자 몸은 안 본다는 여자들의 이야기에 희망이 점점 생깁니다. 그런데... 그냥 옷발이나 좋고, 적당히 괜찮은 사람이란....


	 연애, 커플, 남자심리, 여자친구, 여자의 심리, 사랑, 여자심리, 솔로탈출, 연애질에 관한 고찰, 여자의 마음, 남자친구, 연인, 연애심리, 연애질, 여자들이 좋아하는 남자스타일, 남자들이 좋아하는 여자스타일,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

                  
소탈하게..
적.당.히. 옷발 좋고.. ㅡ,,ㅡ;;;
너무 부담스럽지 않으며... ㅡ,,ㅡ;;;
괜찮은 스타일이..... 이 정도..?

그나마 더욱 소박한 꿈은
'송승헌 권상우 까지는 바라지도 않는다.
아이돌 만큼의 미끈한 몸매에 적당히 운동한 듯한 몸만 되어다오..'
이기도 합니다. ㅡㅡ;;

이 말을 들으면 어이없어지죠..
저들은 대한민국 성인 남성이 평균적으로 쉽게 가질 수 있는 몸이 아닙니다.
저들은 연예인이니 '몸관리 = 밥줄' 이런 개념으로 보다 독하게 몸관리가 가능하지만, 실제로 2030 직장인들이 되면 일하느라 몸관리할 짬 내기도 어렵고, 간신히 건강관리 하기에도 벅찬 경우가 많습니다.
도대체 평균적이라는 것이 무엇인지.. 적당이라는 것이 무엇인지에 대해 혼란을 겪으며, 그냥 혼자 지내는 빼빼로 데이와 크리스마스를 준비하는 편이 빠르겠다며 담배 한 대를 태워물거나... 개념없는 솔로녀에게 분개하며 그녀들의 이상형이 말도 안되는 이유를 반박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반대의 경우도 만만치 않습니다.
여자들이 다이어트에 홀릭하고 있다가 남자가 실제로 좋아하는 여자 스타일에 들으면 깜짝 놀랍니다. 여자가 생각하는 예쁘다 생각하는 여자와 남자가 예쁘다고 여기는 여자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여자들은 약간 마른듯 한 모델 체형을 예쁘다고 여기는데, 남자들의 말에 따르면

"깡마른 여자보다는 볼륨감 있는 여자"

가 좋다는데 한 표를 던지는 남자가 많습니다.
다이어트가 꼭 남자에게 잘 보이기 위해서만은 아니었더라도, 다이어트의 목적 중 하나가 살 빼서 남자친구도 사귀고 싶은 것이었을 때, 남자의 이런 말을 들으면 희망이 생깁니다. 살을 빼면 가장 먼저 볼륨감부터 빠지는데, 그렇다면 굳이 살을 빼는 것이 솔로탈출이나 매력 표출에 별 도움이 안된다는 느낌이 드니까요. +_+

게다가 남자들이 빼빼마른 여자들은 여자 눈에나 예뻐보인다며, 남자는 오히려 귀엽고 통통한 스타일에 더 끌린다며 힘을 실어주면 더욱 자신감이 생깁니다.
그.러.나... 어떤 여자가 귀엽고 통통한지에 대해 남자에게 묻는 순간 좌절하게 됩니다.

	 연애, 커플, 남자심리, 여자친구, 여자의 심리, 사랑, 여자심리, 솔로탈출, 연애질에 관한 고찰, 여자의 마음, 남자친구, 연인, 연애심리, 연애질, 여자들이 좋아하는 남자스타일, 남자들이 좋아하는 여자스타일,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

조금 귀엽고 통통한 소녀시대.... ㅠㅠ

여자들에게 물으면 소녀시대는 가녀리고, 어쩌면 좀 깡마른 스타일이라 말할텐데...
남자분들은 소녀시대가 귀염 통통이라고도 합니다. (멤버에 따라 달라지기도 하지만, 그래도 그녀들의 평균체중은 일반인 여성에 비해 훨씬 저체중이죠...ㅠㅠ)

남자가 보는 귀엽고 통통이 저 정도 몸매라는데 핵폭탄급 충격을 받는데다가 뒤이어 솔로녀를 더욱 좌절하게 하는 이야기가 이어집니다. 여자의 적절한 평균체중은 48kg라는 이야기 입니다. 
"깡마른 여자보다는 볼륨감있는 여자"가 좋고, 적당하다 생각하는 체중은 48kg 랍니다. ㅜㅜ

이것은 대한민국 여자 연예인의 표준 체중이 전부 48kg 이기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왠만한 여자 연예인 프로필상 체중은 전부 48kg여서, 살집이 있어 보여도 48kg, 깡말라 보여도 48kg, 이러니 남자 입장에서는 이쁘장한 몸매는 무조건 48kg라고 오해하기 쉽습니다. 48kg라는 체중이 현실적으로 어떤 지에 대해 성질을 내봤자, 뚱녀의 열등감 폭발로만 비춰지기 십상이어서, 이 시점에서 다시 선택해야 합니다. 솔로 크리스마스냐, 죽음의 다이어트냐.. 를요.. 


이렇다 보니, 솔로인 여성과 솔로인 남성이 적절한 키, 적절한 체중, 적절한 몸매에 대해 이야기를 하다보면 이야기가 산으로 가면서 싸움밖에 안 납니다. 솔로 여자가 좋아한다는 남자의 체격이 얼마나 비현실적인지 대한민국 표준키, 표준 체중을 들어 반박해봐도 돌아오는 것은 루저라는 비난, 48kg에 귀염 통통한 소녀시대라는 것이 얼마나 말이 안되는지 따져봐도 돌아오는 것은 뚱녀의 열등감이라는 비난 뿐입니다.
그리고 이것이 정말로 대한민국 남녀의 이상형이라는 생각에 솔로탈출은 영영 못할것만 같은 불길함도 느끼게 됩니다.

그러나... 이것은 그저 어차피 안 생기는 상황에서 솔로들의 희망사항일 뿐이지, 실제로 호감을 느끼는 대상은 저 이야기와는 상당히 동떨어진 사람일 때가 많습니다.
누군가가 물어볼 때는 소녀시대 같은 여자친구.. 만 생긴다면... 이라며, 희망사항을 이야기했을지라도
현실에서 소녀시대와는 1억광년은 떨어진 비주얼을 지닌 여자라도 마음만 잘 맞고 이야기가 잘 통해서 어울리다보니 어느새 커플이 되어 있을 때도 부지기수 입니다.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고요...
그리고 커플들은 이런 솔로들의 이상형 논쟁에 잘 끼어들지도 않습니다. 이미 커플이 되었기 때문에, 솔로 다수가 좋아하는 여자 스타일, 솔로 다수가 좋아한다는 남자 스타일 따위에 관심도 없고, 그런 말들이 실제 연애와 아무 상관없는 솔로들의 넋두리 임도 알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실제로 사귀다 보면, 남자친구가 식스팩은 고사하고 원팩의 D라인이어도 상관없고, 여자친구가 48kg가 아니라 58kg에 옆구리살도 좀 통통해도 관계없어지니까요... ^^:;
이렇게 보면 솔로들의 이상형은 다시금 솔로들을 우울하게 만들면서, 솔로의 늪을 빠져나가지 못하게 만드는 악영향을 끼치는 솔로들 끼리의 팀킬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이 글은 삼성화재 블로그에 연재한 글 입니다. ^^

- 남녀의 키 차이, 얼마가 적당할까?
- 여자가 모성애를 느끼는 것은 강한남자? -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 식스팩 근육질 몸짱, 정작 여자는 별로 안 좋아한다? -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 남자들이 좋아한다는 예쁜 여자는 어떤 여자야?
- 왜 여자들은 키 큰 남자를 좋아할까?
- 여자들이 남자들의 능력을 중시하는 이유는?
- 예쁜 여자만 사귀는 남자의 비법
- 남자를 질리게 하는 여자스타일은?
- 연애성공하려면 옆자리를 공략하라 - 솔로탈출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