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가 당신을 채용하지 않는 44가지 이유

얼마전 프레스블로그 이벤트에 당첨되어 가제본인 책을 먼저 읽을 수 있는 행운을 얻게 되었습니다. 책은 '회사가 당신을 채용하지 않는 44가지 이유(가제)'였습니다.


저도 대학에서 인적자원관리를 공부했던 터라 상당히 흥미로웠습니다.
수업시간에 배우면서, 지원자와 면접관의 입장이 상당히 다르다는 것에 대해서는 어느 정도 이해하고 있다고 생각했었습니다. 그래서 이 책을 보며 어느 정도는 아는 내용일거라 생각하고, 학교 수업에서 배운 것을 보다 저자의 경험에서 쓴 것이 아닐까 예상을 했었습니다.
하지만, 책 뒷표지 질문에서 부터 한방 먹었습니다. ㅡㅡ;;;


책 뒤에는 O,X 퀴즈처럼 몇가지 문제가 있었습니다. 몇 가지는 O일거라 생각했는데, 모든 항목이 X라고 하면서 그 항목들에 O라고 생각했다면 벌써 면접에서 어려울거라는 이야기를 하고 있었습니다.. ㅡ,,ㅡ 헉. 전 몇 가지를 O라고 했는데... 그럼 난 면접이었다면 탈락이란건가 .. ㅡㅡ;;;
여기에서 더욱 책에 대한 흥미가 생겨 붙잡고 읽게 되었습니다.

책 내용은 더 충격적이었습니다. 상당히 직설적인 표현으로 문제점과 심각성을 조목조목 들어 설명해 주고 있었습니다. 44가지의 상황을 제시하면서 우리가 무심코 넘겼을 상황 속의 진실에 대해 이야기를 해 주고 있었습니다.

진실은 쓰다는 말이 공감되는 순간이었습니다.
아무렇지 않게 면접관의 책상에 놓인 아기사진을 보며 건네는 말이나, 면접관이 건네는 일상적 인사 속 모든 순간이 지원자는 평가가 되고, 오히려 준비도 못한 상태에서 속을 뒤집어 보이는 상황이 될 수 있다는 설명에 소름끼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면접이나 요즘의 취업이 전쟁이라고 한다면 '지피지기 백전백승'일 것 입니다. 많은 인사담당자들이 숨겨두고 절대 다른 이에게 말하지 않는 그들의 숨겨둔 방법과 속내를 알아낸다면 칼자루가 내게 올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너무 솔직하고 직설적이어서 많이 와 닿기도 하고, 진실에 섬찟함까지 느껴지기도 하지만, 역시 몸에 좋은 약이나 좋은 충고는 쓴 모양입니다. 수많은 면접에서 많은 고배를 마셨다면 그 고배에 앞서 이 책의 쓴 약을 먼저 먹는 것이 좋겠습니다. 충고는 쓰지만, 축배를 마실 수 있게 해 줄 것 같습니다.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