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녀의 다른 쇼핑방식, 어떻게 하면 좋을까?

서울역에 갤러리아백화점이 붙어있어 시간이 남을 때는 쇼핑을 하곤 합니다.
오늘도 차 시간이 남아 둘러보고 있는데 옆에서 한 커플도 구경을 하고 있었습니다.

여자친구가 눈으로만 보다가 옷 하나를 만지작 거리자 그 남자분이 얼른 여자친구에게 말합니다.
"그래~ 이거다~!!! 사~~라!! 너한테 딱이다. 얼른 사가지고 가자"
여자 분이 말합니다.
"살거 아닌데... 그냥 구경하는거야.."
남자분.... 우울해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득 쇼핑에 관한 남녀이야기가 생각났습니다.
대다수 여자들은 목적없는 쇼핑도 즐깁니다. 남자분들이 공을 보면 한 번 만지작 거리거나 한 게임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듯, 여자들은 쇼핑몰을 보면 한 번 둘러봐줘야 겠다는 생각이 드는 것 입니다.
하지만 대다수 남자분들은 여자들의 이런 쇼핑에 무척 괴로워합니다.
많은 여자분들은 쇼핑앞에서는 초인적인 체력을 발휘할 때가 많아, 언제 끝날지 감이 잡히지 않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또,  여자들이 사지도 않을거면서 점원에게 이 것 저 것 다 물어보고, 입어보고 나서 아무렇지 않게 뒤돌아 나올 때 옆에 있던 남자분은 괜시리 민망해 지면서 얼굴이 벌게 집니다.

그냥 남자분이 참아주거나 여자분이 눈치껏 대충 둘러보고 끝내면 문제가 적습니다.
하지만 쇼핑이 길어지면 대부분 남자들은 슬슬 화를 내거나, 참는 척 하지만 짜증나 죽겠다는 눈치를 팍팍주어 여자분을 괴롭게 합니다. 여자분의 입장에서는 물건 하나 살 때는 꼼꼼히 따져보고 잘 둘러보고 사야되는데 몇 개 비교해 보지도 않았는데 징징대나 싶어 짜증이 납니다. 그러면 결국 싸움이 시작됩니다.  

이럴 때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우선은 남자나 여자나 서로를 이해할 필요가 있습니다.
너는 이상하다고 왜 그러는지 모르겠다고 하면 문제는 전혀 해결되지 않습니다. 각자 좋아하는 것이 있고, 살아가는 방식이 있는 것 입니다. 많은 수의 여자들이 쇼핑을 스트레스 해소 방식이며 일종의 즐거운 운동이라고 생각하는 것을 이해해야 합니다. 반대로 여자들도 많은 수의 남자들은 쇼핑할 때 필요한 물건을 정하고, 대충 둘러본 다음 바로 사 버리는 스타일임을 알아야 합니다. 남자들은 여자들처럼 물건을 보는 자체를 즐기고, 백화점의 복도를 걷는 운동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러니 남자와 쇼핑을 갈 때는 계획을 세우는 것이 좋습니다. 무엇을 살 것인지 목적 또는 시간을 분명히 하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티셔츠를 하나 살 건데, 여자끼리 왔다면 모든 매장을 다 둘러봐도 문제가 없겠지만, 남자분과 온 경우에는 갈 매장을 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재미삼아 둘러볼 뿐이지 여자분들도 주로 구매하는 매장은 몇 군데가 정해져 있을 것 입니다. 그러니 "티셔츠 하나를 살 건데, 매장 다섯군데만 보자." 는 식으로 남자분에게도 계획을 알려주는 것 입니다.
또는 시간이 남아서, 지나가다 눈에 띄어서, 그냥 쇼핑이 하고 싶을 경우 얼마 정도 둘러 볼 것인지 시간을 정해 놓는 것이 좋습니다. "10분동안 둘러보고 가자"하면 쇼핑을 싫어하는 남자라 해도 그 정도는 참아줄 수도 있을 것 입니다.
하지만, 아무 말 없이 혼자 신나서 돌아다니면 뒤 따라오는 남자분과 다음 상황이 벌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남: " 뭐 살건데?" "뭐가 필요한데?"
여: "그냥 둘러보는건데.."
남: "그냥 가자.."
여: "잠깐만~ 잠깐만"
남: "그냥 가~~자"
여: "잠깐 본다는데 그걸 못 참아?"
이렇게 짜증섞인 대화를 하고 싶지 않다면 신나서 쇼핑몰에 들어가기 전에 한 마디만 하시기 바랍니다. "10분만 보자." "30분만 보고 올게.." 등의 계획 말입니다.
물론 계획을 세워놓고, "5분만"," 한 군데만 더.""더.." 하며 질질 끌어서는 안되겠지요...

또는 남자분을 쉬거나 놀 수 있는 곳에서 기다리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꼭 함께 선택해야 하는 제품을 사기 위해 쇼핑하는 경우가 아니라면 남자분들은 쉬게 해 주는 것 입니다. pc방에서 게임을 하고 있다가 쇼핑 후에 만나기로 하거나, 또는 서점이나 휴게공간에서 쉴 수 있게 해 주는 것 입니다. 그러면 피곤함은 좀 줄 것 입니다.

반대로 남자분들은 쇼핑을 즐기는 여자분들의 특성을 역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약속시간이 어긋나 여자분을 기다리게 해야 하는 상황이 생길 때 여자분을 멍하니 있게 하는 것이 아니라 쇼핑몰에서 이것 저것 둘러보며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하는 것 입니다.
간단히 생각하면 쇼핑몰을 성인여성의 놀이방처럼 이용할 수도 있는 것이죠.
저도 늘상 약속시간을 30분에서 1시간 이상 어기는 친구를 만날때는 쇼핑몰에서 약속을 하곤 합니다. 길에서 기다리는 것보다는 좀 덜 지루하고, 좀 덜 지루하기에 화도 좀 가라앉기 때문입니다.

물론 이런 방식 외에도 개개인별로 좋은 노하우들도 많이 가지고 계실 것 입니다.
각자에게 맞는 방식으로 잘 조율하셔서 쇼핑때문에 싸우시는 일이 없으시길 바랍니다. ^__^

 
- 남녀의 다른 언어, "언제 한번.."
- 주위에 동성들만 있다보면 솔로형 성격이 되는걸까? - 솔로탈출
- 서열이 확실한 남자 VS 서열개념이 없는 여자
- 남자는 왜 당구장에 여자친구를 데려갈까?
- 왜 남자는 여자의 말을 못 들은 척 할까
- 여자가 바라는 별 것 아닌 일이 남자는 제일 어려운 일?
- 같은 한국어를 써도 사용방식이 아주 다른 남녀 차이
- 남녀는 좋아하는 TV채널도 완전 달라? 아빠는 뉴스, 엄마는 드라마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