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한 고체산소 공기청정기! 고체산소가 뭐야?

옥시피아 리빙 공기청정기는 전기나 건전지가 들어가지 않습니다. '고체산소'라는 것만으로 이산화탄소를 흡수하고 산소를 발생시키는 것 입니다. 처음보는 고체산소라는 것이 무척 신기했습니다. +_+



뒷면을 열어보면, 피톤치드 1개, 고체산소 4개와 탈취제가 들어가 있습니다.


고체산소의 생김새


고체산소의 생김새는 그냥 밀가루같습니다. 허이연 가루들이 들어있고, 케이스도 불투명하고, 윗면을 뜯어봐도 하얀 막이 있어서 어떤 가루인지 잘 보이지는 않습니다. 탈취제는 피톤치드에 첨가물을 넣어서 고형화 시킨 것이라고 합니다. 언뜻 보기에는 쑥색의 뚝뚝 끊어져있는 듯한 생김새가 타다 남은 향처럼 보입니다.



피톤치드는 일반적인 방향제와 거의 똑같습니다. 겉에 비닐포장이 감겨있는 것을 뜯으면, 저렇게 부실한 막이 하나 있습니다. 뒤집어 보면 일반적인 방향제처럼 젤리느낌입니다. 제가 뒤집어서 그런지 겉포장을 뜯으려고 보니, 윗면에 끈적하게 잔뜩 묻어 있었습니다. 그래서 나중에 뜯으려고 그냥 저렇게 막이 있는채로 공기청정기에 집어넣었는데, 저 상태로 넣어도 향이 솔솔 납니다. 케이스에 달라붙은 밀폐포장지가 아니라, 그냥 뚜껑덮듯이 얹어져 있는 포장지라, 그냥 넣어도 솔향이 베어나오나 봅니다. 그래서 오래 쓰면서 은은한 향을 즐기려고, 포장지채로 넣어두고 쓰고 있습니다. 



비닐 포장을 뜯으면, 고체산소 위에 또 한 겹의 은색 포장지가 씌워져 있습니다.



은색포장지를 벗겨보면, 탈취제는 윗면에 숯이 첨가된 듯한 검은 부직포같은 것이 있고, 고체산소는 하얀 부직포 같은 막이 있습니다.



고체산소의 놀라운 성능

제가 가장 신기했던 것은 고체산소의 놀라운 성능이었습니다. 저 작은 상자하나가  나무 2그루가 해내는 일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나무처럼 이산화탄소를 빨아들이고, 나무처럼 산소를 내뿜어주는 것 입니다.


고체산소의 성능에 대한 구체적인 데이터가 궁금하시면 클릭하세요


구체적이고 과학적인 수치가 궁금하신 분들은 ↑↑ 위의 더보기를 클릭하시고, 그래프와 수치가 싫은 분들께 간단히 정리하자면, 아래에 쓰여있는 것과 같은 기능입니다. ^^




고체산소 사용방법


고체산소는 윗면의 비닐포장을 벗긴 뒤에 청정기에 집어 넣어서 사용하면 됩니다.
청정기에 넣지 않더라도, 필요한 장소에 놓아두고 사용해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공기청정기의 케이스가 이 제품과 같은 사이즈 뿐 아니라, 더 작아서 책상이나 차량 대쉬보드에 올려놓을 수 있는 것을 따로 판매하기는 합니다. 그러나 디자인보다 실용성만 생각한다면, 고체산소만 사서  필요한 장소에 올려두고 사용하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다른 분들의 사용후기를 보니, 고체산소만 구입하여 차량이나, 사무실 책상, 독서실 책상 위에 올려두고 사용한다고도 합니다.

이 고체산소 카트리지 하나면, 보통 3~5평 정도의 공간의 공기를 정화할 수 있다고 합니다. 사용가능 기간은 4~6개월이며, 위에 붙어있는 노란 스티커가 시커멓게 변하면 교체해 주면 된다고 합니다.


고체산소는 공기에 예민하신 분이나, 맑은 공기로 머리를 맑게 하고 집중해야 하는 분들에게 아주 유용한 제품인 것 같습니다.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