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라윈 책 이야기 : 종이책을 버릴 수 없는 이유, 구입한 ebook 날려버리는 이북서비스의 무책임한 종료

이북을 처음 읽기 시작했을 때는 신세계였습니다. 책을 읽겠다는 욕심으로 묵직한 책 한권씩을 가방에 넣어 가지고 다니노라면 어깨가 빠질 것 같은 날이 많았습니다. 책 한권에 5~600g 정도는 되니까요. 그러나 ebook은 휴대폰에서 볼 수 있고, 가벼운 이북리더 한 권에 수십권, 수백권의 책이 들어가는 것을 보니 너무나 놀라웠습니다.

이북에 맛을 들이며 점점 종이책과 이북 구입량이 비슷비슷 해져가기 시작했습니다. 다만 이북은 종이책과 달리 업체에 따라 구입하는 곳의 전용 리더를 설치해야 하고, 호환이 안되는 점이 불편했습니다.

더 큰 문제는 어느날 그 업체가 서비스를 접는 경우였습니다.



열혈강호 만화책 구입처였던 텍스토어 서비스 종료


텍스토어에 열혈강호 이북이 빨리 업로드 되길래 한동안 열혈강호 만화책을 열심히 구입했던 텍스토어 서비스가 종료되었습니다. ㅠㅠ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다행히 텍스토어 서비스는 종료 전에 미리 공지를 해주었고, 제가 구입한 이북은 다운을 받아서 반영구적으로 볼 수 있게 해주었습니다. 그리고 텍스토어 서비스가 닫는 것을 보면서 삼성북스를 애용하기로 한 것이 다행이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초반에 여러 이북서비스가 있다가 중간에 하나 둘 사라지는 것을 보면서 이북서비스를 이용할 때는 안 망할 회사 서비스를 이용해야 한다는 생각이 들어서 삼성 북스를 애용했었거든요. (이땐 미처 몰랐습니다...)



올레이북 서비스 종료


얼마 뒤 올레 이북도 종료되었습니다.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올레이북 서비스 종료도 상당히 충격적이었으나, 올레이북이 저의 본진은 아니었기 때문에 이 때까지만해도 괜찮았습니다.



삼성북스의 무책임한 이북 서비스 종료


그런데 어느날 갑자기 삼성북스가 이북서비스를 종료해버렸습니다. 설마 애플에게 콘텐츠 때문에 그렇게 스트레스 받던 삼성이 어느날 갑자기 콘텐츠 사업을 접어버릴 줄은 몰랐습니다.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대체 이메일에 뭘 첨부했길래 PC에서 내용이 보이지도 않습니다. ㅡㅡ; 삼성북스 서비스 종료에 화들짝 놀라 폰으로 내용을 확인했습니다.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11월 25일에 이메일 보냈는데 한달 뒤에 종료된다고 합니다. 이 무슨 청천벽력인가요!

제 책.. 제 책들은 어떻게 되는건가요????!!!!!

화들짝 놀라 삼성북스를 실행시켰습니다.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삼성북스, 삼성비디오 등에서는 늘 이럽니다. 앱을 실행시키려고 하면 삼성계정부터 업데이트하게 만듭니다.

그래, 해라 해. 애가 타는 가운데 삼성계정 업데이트를 했습니다.

이어서 삼성북스도 업데이트를 하라고 합니다. 했습니다.

삼성북스 새로운 버전을 이용가능하다고 합니다. 설치하겠냐고 묻습니다. 그러나 이 질문은 답정너입니다. 새로운 버전을 설치하지 않으면 삼성북스 어플이 실행되질 않습니다. 삼성북스가 종료된다고 하는 마당이라 급하니 빨리 설치를 합니다.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아주 많은 개인정보들을 싹싹 긁어갑니다.

그리고 업데이트는 교보이북 for 삼성 어플을 설치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렇다면 교보이북 어플로 예전에 삼성북스에서 구입한 책들을 볼 수 있는 걸까요? 설치를 합니다. 교보이북 어플 역시 개인정보를 박박 긁어갑니다.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삼성북드림이라 하여 무료 책을 선물해줍니다. 이보다 궁금한 것은 제가 삼성북스에서 구입한 책들의 안전입니다. 제 책은 대체 어디로 간걸까요? 교보 이북에 로그인을 해 봐도 책을 다운로드 받는 방법이 보이지 않습니다. 다시 삼성북스 종료 안내 이메일로 돌아가서 안내 사항을 읽어보았습니다. 유료 콘텐츠에 대한 자세한 안내는 http://help.content.samsung.com 으로 하라고 되어 있습니다.



삼성의 이북서비스 종료 배째라 정책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삼성북스가 종료되면 12월 29일부터 서비스에 접속할 수 없고, 이전에 구입한 콘텐츠는 이용할 수 없다고 합니다. 12월 28일까지 "열람"을 모두 마치라고 합니다. 뭐라고요? 열람??? 수십권의 책을 당장 읽으라고요??? 그것도 이북 서비스 종료 한달 전인 11월 25일에 이메일 보내서, "한 달 내로 네가 구입한 책 다 읽어, 그 뒤로는 못 봄." 이라고 하는 것 입니다.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그렇다면 삼성북스에서 구매한 책을 교보이북 for 삼성에서 볼 수는 있는걸까요? 그것도 아니었습니다. 이럴꺼면 업데이트 하면서 왜 교보이북 for 삼성을 강제 설치 한건가요?


텍스토어, 올레이북, 삼성북스, 삼성북스 다운로드, 삼성북스 책, 교보이북, 교보이북 for 삼성, 이북, ebook 문제,


아니면 다른 이북 리더에서 볼 수 있나요? 그것도 아닙니다.




다른 군소업체가 자금난 때문에 망한다해도 삼성이 이렇게 쉽게 콘텐츠 사업을 없애 버릴 것이라고는 생각 못한 제가 바보입니다.

삼성서비스센터 삼성북스 이북 환불 후기, 15분, 4명, 15일)


아직은 종이책을 버릴 때가 아닌가 봅니다.....

적어도 종이책은 20년이 지나서 누렇게 변색되고 퀘퀘한 종이냄새가 날 지언정 어느날 갑자기 사라지지는 않으니까요...



[헛된 e-book 사랑.. 이때는 미처 몰랐어요 ㅠㅠ]

- 갤럭시탭 열혈강호 53권 만화 보기, 종이 만화책 느낌 갤럭시탭 리더스 허브 어플

- 갤럭시 노트 만화, 열혈강호 56권 다운 방법 & 열혈강호 게임 어플

- 뉴 아이패드 이북 어플 추천, 올레 이북 도서관

- 리디북스 어플, 베스트셀러 이북 무료 & 열혈강호 58권 다운

- 교보문고 샘 이북 리더 후기, sam 단말기 가격 vs 이북 정액제 서비스 가격 비교

- 열혈강호 60권 다운로드, 점점 더 흥미진진해지는 줄거리! 열혈강호 61권 발매일 언제일까?


[대안]

- 무료 전자도서관 어플 태블릿에서 보는 꼼수, 갤럭시노트 yes24 전자도서관 사용법

- 독서록 쓰는법: 책 밑줄 필사하기 & 에버노트 독서노트 활용

신고
Copyrightⓒ by 라라윈 All rights reserve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헐... 이건 완전 갑질이네요. 안그래도 집에 책 놓을 공간이 없어서 이북을 할수없이 구입해야하는 처지인데 제가 쓰는 이북서비스도 이런식으로 종료될까 걱정되네요 ㅠㅠ

  3. 이런식으로 뒤통수를 치나요! 저는 원체 이북을 사용 안하는지라. 이런 일은 없겠지만, 황당하네요. 한편으로는 이리도 줄줄이 종료를 하는 모습을 보니 의외기도 하구요.

  4. 음..저기 문의하신 고객센터에다 환불 문의하니 교보문고 포인트로 환불해주더군요
    환불 가능한 기간이 있는지는 모르겠으나..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5. 아무래도 종이책보다는 눈이 피곤하게 되고 충전도 해야 하는 불편함을 떨쳐버릴 수 없는 듯해요

  6. 서비스에 책임을 질 수 없다면 drm free라도 해 줘야 되지 싶습니다.

  7. 서비스가 이러니 사람들이 신뢰를 하지 않죠!

  8. 저도 리디북스와 구글북스만 올인하고 있습니다; 리디북스가 구글북스의 컨텐츠 공급 파트너란 얘기에 이 두 업체만 이용하는데 저런 식은 진짜 @_@;;

  9. 저도 리디북스와 구글북스만 올인하고 있습니다; 리디북스가 구글북스의 컨텐츠 공급 파트너란 얘기에 이 두 업체만 이용하는데 저런 식은 진짜 @_@;;

  10. 길냥이아빠 2015.02.04 18:0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저도 얼마전에 e-book 관련 창업을 준비하다가, 실제 시장조사를 해보고는 접었습니다.
    일단 제가 출간하려던 책들이 전자책 보다는 종이책을 선호하는 세대가 대상이다보니...

    여자 서른도 e-book으로 나왔으면 저도 안사봤을지도 몰라요 ^^;

  11. 돈이 안되면 접는.. 그것도 너무 무책임하게 접는 이런게 너무 싫어서 꼭 읽고 싶은 책은 종이책으로 사서 봅니다. 얼른 나아졌으면 하내요. 좋은 글 잘 봤습니다.

  12. 삼성북스는 정말 너무 하네요~ 그리고 종료시점 모르는 사람들은 더 피해가 가겠네요.

    • 다른 단말기로 읽을수 있는가 검색하다 들어와 절망합니다. 삼성북스와 예스24이북 둘다 쓰는데 삼성께 더 끌려 소장본을 많이 구입했었거든요 ㅠㅠ 다른 리더기로 볼수 없다니 너무 슬프네요

  13. 비밀댓글입니다

  14. 와......삼성 진짜.....얘들이 이래서 뭘 써주려해도 써주기가 싫습니다. 강제로 서비스 종료하는건 재산권 침해에 해당하는거 아닌가요? 엄연히 돈주고 내가 구매한 책인데 왜 지들이 읽어라 마라 하는거죠? 애플 따라잡고 싶으면 애플 기기가 아니라 애플 서비스를 따라잡아야지 ㅉㅉㅉ 저러니 십년이 흘러도 카피캣 소리나 듣지

  15. 저는 그래서 그나마 망할 가능성 적어보이는 대형서점들(Yes24, 알라딘 등)의 이북을 이용합니다^^;;

    • 애초에 서점으로 유명한 회사들이니
      이렇게 휙 접지는 않으려나요....
      지금은 리디북스와 구글북스를 쓰고 있는데, 조금 불안합니다...

  16. 저는 그래서 그나마 망할 가능성 적어보이는 대형서점들(Yes24, 알라딘 등)의 이북을 이용합니다^^;;

  17. 저도 삼성북스에서 잡지 사보던차에....
    접길레..물어보니 환불은 받을수 잇더라구여...
    하...잡지 업데이트가 좀 느려도 자리 안차지해서 좋았는데 ㅠ
    이제난 그냥 종이로만 사봅니다 ㅠ

  18. 저도 삼성북스에서 잡지 사보던차에....
    접길레..물어보니 환불은 받을수 잇더라구여...
    하...잡지 업데이트가 좀 느려도 자리 안차지해서 좋았는데 ㅠ
    이제난 그냥 종이로만 사봅니다 ㅠ

  19. 아 너무하네요!!
    나같은 바쁜 직장인들은 책 들고 다니면서 책 못 봅니다. 그래서 저는 이북을 선호하는데 삼성 정말 무책임하네요... 아 저도 시간적 여유 되고 하면 종이책 읽고 싶은데 그게 안되니 이런 글 보니 답답하네요

  20. 야 저건 진짜 좀 아니네요..
    어디 중소기업도 아니고 참......
    윗선에서 급하게 접으하고 하기라도 한건가 ...
    암튼 정말 무책임한 정책이군요.

  21. 전자책이 종이책을 다 먹어버리지 않을까? 하는 고민을 알고 싶어 검색하다
    들어왔습니다. 전혀 예상치 못한 문제점들이 있었군요.. 덕분에 많은 참고 하고 지나갑니다.
    좋은 포스팅 감사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