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의 뇌관을 건드리는 남자의 실수 - 여친 화난 이유 모를 때 확인법

라라윈 연애질에 관한 고찰 : 여자친구 화내는 이유를 모르겠다면, 뇌관 건드렸는지 확인!

여자들끼리 이야기하는 모습을 보면, 칭찬 릴레이 같다는 이야기를 합니다.
제3자가 보기에는 아닌 것 같아도, 서로 "예쁘다, 괜찮다, 잘했다"라는 이야기만 주거니 받거니 하면서 만면에 미소가 가시지 않습니다. 설령 가식적인 미소라 해도...
여자의 사회성 때문이라거나, 진화론적으로 채집생활을 하며 화합과 협동이 중요했던 본능이라거나 하는 해석이 많은데, 이와 다른 해석을 하나 추가하자면, 여자는 지적질을 죽도록 싫어합니다.

여자에게 무언가를 지적한다는 것은 곧 전쟁을 의미합니다.
그래서 여자들 사이에서 무언가를 지적할 때는.. (그 사람과 사이좋게 지낼 생각이 있다면) 정색하고 지적하기 보다는 농담처럼 웃어가면서 살짝 꼬집어 주거나, 조심스럽게 '약간' 그런 것 같다 는 등으로 말을 200배는 순화해서 이야기를 합니다.
잔소리를 하더라도, 말 그대로 "밥 먹어라, 길 조심해라, 감기 조심해라", 등의 사랑이 담긴 잔소리까지만 웃으면서 넘길 뿐, "너 머리 이상해, 피부에 또 뭐 났어, 그 옷 이상해, 얼굴 부은 것 같아, 살 찐 것 같아, 말 얄밉게 해, 실수했어.." 등등의 지적질은 몹시 불쾌해집니다.

	 연애, 남자심리, 연애질에 관한 고찰, 여자의 심리, 여자의 마음, 남자친구, 솔로탈출, 연애심리, 연애질, 여자친구, 여자친구 화내는 이유, 여자친구 화난 이유, 여친 화풀어주기, 여자친구 삐진 이유, 여자친구 심리, 남자친구 잔소리, 남자친구 지적

데스노트에 이름 올라감...

"이게 나를 무시하나"


잔소리나 지적질에 대해 여자가 폭발하는 이유는, 귀찮게 군다고 생각하기 보다 때때로 무시한다는 느낌이 들어 자격지심의 뇌관을 건드리기 때문입니다.
특히나 남자친구가

"너 아까 그렇게 말하면 어떻게 하냐?"
"야. 이렇게 했어야지. 이런 것도 몰라?"
"넌 여자가 왜 그러냐?"
"살 좀 빼라. 그게 너한테 어울린다고 생각해?"
등등등...

구수한 육두문자만 빼고 남자끼리 이야기 하듯 말하면, 여자친구는 1000% 쌓입니다.
여자친구 성격에 따라 희미한 미소만 짓고 가만히 있거나, 소심해서 안절부절 하거나, 세게 받아치거나 하는 등의 반응은 다 다르지만 어떤 성격이건 간에 담아두는 것은 비슷합니다. ㅡㅡ;
소심하면 더 많이 담고요. 지랄맞아 보여서 말하는 족족 받아치는 여자도 알고보면 여린여자라면서 많이 담겨있어요... ㅡㅡ;;;
절대로 남자친구의 지적질, 잔소리를 짖궂은 장난 정도로 여기지 않아요... (처음에 한 두 번은 장난으로 넘어가지만 여러 번 들으면 기정사실같이 들려서 남자친구 때문에 콤플렉스 생긴다는...)

그래서 남자친구와 싸움이 나면, 마음에 담겨있던 그간의 분노가 대폭발을 일으키는 경우가 자주 있습니다. 

"내가 그렇게 만만해?"
"무시하지마! 너한테 무시당해도 될 사람은 아니야. 너만 귀한 아들이냐. 나도 우리집에서는 귀한 딸이야."

등등으로 반응을 할 때, 남자는 또 눈치없이 이야기의 요점이 그게 아니라며 또! 지적을 합니다. ㅡㅡ;

"내가 그런 얘기한게 아니잖아.
너는 꼭 엉뚱한 이야기 하더라. 지금 니가 아까 실수한거 이야기하고 있는거잖아."

하지만 이미 여자에게 가장 중요한 논지는 "너님이 나를 무시한 것 같다" 일 뿐....



잔소리 하는 사람만 모르는 끔찍한 잔소리


보통 잔소리 심한 사람들은 자신이 잔소리가 심한줄 모릅니다.
그 사람으로 인해 주변사람들은 무척 스트레스를 받지만, 잔소리 하는 당사자들의 말에 따르면,
"모르니까 알려주려고 한거지"
"나 아니면 누가 그런 말을 해주겠냐."
라고 합니다. ㅡㅡ;;;;

본인은 애정에서 비롯된 조언이라고 하지만, 대부분의 잔소리는 이기적인 편협함에서 비롯되는 것이 태반입니다. 사람마다 말하는 방식, 사람과 어울리는 방식, 음식 먹는 방식, 옷 입는 방식, 생활하는 방식이 다 다른데, 자신의 기준에서 상대를 뜯어 고치려 들기 때문에 잔소리가 심해집니다.
치약 어디서부터 눌러 짜는게 무슨 대수라고, 이혼까지 한다는 이야기와 별반 다르지 않아요..

잔소리 하는 사람과 잔소리 듣는 사람은 한 명은 훌륭하고 한명은 부족한 관계가 아니라, 보통은 그냥 다를 뿐 입니다.
특히나 연인간에는 20년, 30년 살아온 것이 다르기 때문에 "기본"이라고 생각하는 자체가 다를 뿐인데, 내 여자친구가 개념이 없다며 가르쳐서 데리고 다니겠다는 식으로 착각 아닌 착각을 하는 경우도 많아요...

이미 아빠의 잔소리, 오빠의 잔소리, 남동생의 간섭 등을 받고 자랐어도... 여자에게는 한가닥 로망이 남아있습니다. 설령 회사에서까지 남자 상사가 잔소리륻 더 많이 하는 피곤한 상황일지라도, 적어도 내 남자만큼은 안 그럴거라는 강한 희망이 있습니다.
그런데 남자친구가 잔소리가 심하면 정말 피곤합니다... ㅠㅠ

다름을 인정 못하는 것도 피곤한데다가,
더 속상한 것은, 일일이 잔소리를 하면서 뜯어 고치려고 드는 것은 여자의 현재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반증같아 보여서 입니다. 즉 여자친구를 있는 모습 그대로 사랑하지 않으니 저렇게 잔소리를 해대고 지적질을 해댄다는 생각이 들어요..


물론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러나 한 가지 차이점이 있다면, 여자의 경우 자신이 남친에게 잔소리를 많이 한다는 것에 대해 자각이 있는 편이나, 남자의 경우 여친에게 잔소리가 심한 편임에도 자신이 잔소리 심한 남자라는 것을 모르는 경우가 왕왕 있습니다... ㅠㅠ
그래서 잔소리 때문에 여자친구의 뇌관이 터져서 화가 났어도.... 자기 때문에 화난 것을 몰라요..

내 여자친구니까.. 앞으로(?) 데리고 살거니까.. 사랑하니까.. 솔직히 말해도 되는 사이니까..
이런 것 다 필요없어요.
그냥 기분 나빠요. 남친이 나를 무시하는 것 같아 울컥하고, 있는 그대로 사랑해주지 않는 것 같아 섭섭하고.. 원래 남이 내 얘기하면 맘 상하고...
이렇게 째깍째깍 시간이 갑니다.. 시한폭탄이 곧 폭발할 시간이....

	 연애, 남자심리, 연애질에 관한 고찰, 여자의 심리, 여자의 마음, 남자친구, 솔로탈출, 연애심리, 연애질, 여자친구, 여자친구 화내는 이유, 여자친구 화난 이유, 여친 화풀어주기, 여자친구 삐진 이유, 여자친구 심리, 남자친구 잔소리, 남자친구 지적


여자의 심리- 여자친구가 삐졌을 때 풀어주는 방법
- 여자친구와 고양이의 닮은 점 3가지
- 외모변화를 못알아본다고 토라지는 여자, 어떻게 해야돼?
- "왜 나를 사랑해?"라는 질문에 적절한 답은?
- "내 얘기 듣고 있는거야?" 여자를 오해하게 만드는 남자의 듣기방식
- 바람피우고 용서받으려면 어떻게 해야할까?
- 여자친구가 화났을 때 최상의 해법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