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는 모르는 남자가 여자에게 강요하는 독심술

라라윈 연애질에 관한 고찰 : 남자가 여자에게 강요하는 독심술

남자의 순애보 이야기를 듣노라면... 남자를 버리고 떠난 여자가 멍청하게 느껴질 때가 많습니다.
너무 좁은 시야로 현재만 바라보면서 남자의 꿈을 이해 못해주는 답답한 여자가 많지요. <대물>의 경우 별 볼일 없던 시절의 남자를 버리고 조건 좋은 남자에게로 가버린 여자는 후회합니다. 남자가 어떤 꿈을 가지고 있었는지, 여자를 위해 어느 정도까지 계획하고 있었는지 여자는 전혀 몰랐기에... 굴러온 복을 발로 찼지요.
위대한 위인들을 이해해 주지 못했던 악처들도 있습니다. 역사를 통틀어 위대한 철학자라고 칭송 받는 소크라테스인데, 그런 인재를 못 알아보고 돈 안 벌어온다고 구박했다는 이야기를 들으면 혀를 끌끌 차게 됩니다. 그러게 남자는 자신을 이해해주는 여자를 만나야 된다는 이야기도 나오고... 소크라테스같은 훌륭한 사람이 그런 여자 밖에(?) 못 만난 것이 안타깝기도 합니다. 좀 더 소크라테스를 이해해주고 지원해주는 좋은 아내를 만났다면 어땠을지 모를 일이니까요.

이런 상황들을 보면, 멀리 보지 못하고 바로 앞의 현실에 연연해 하는 여자가 바보 같아 보입니다.
그.러.나. 이건 어디까지나 두 세 발짝은 떨어져서 보는 관객 입장일 뿐 입니다. 여자 당사자의 입장이 되면 환장합니다. ㅡ,,ㅡ;


남자의 마음, 남자의 심리, 남자친구 심리, 여자의 마음, 여자의 심리, 연애, 연애질, 연애질에 관한 고찰


"나에게 다 꿈이 있었어"


여자친구가 남자친구에게 지쳐 나가떨어지는 순간은... "더 이상 이 남자는 비전이 없다." 라고 느껴질 때 입니다. 아무 노력도 안하고, 아무 계획도 꿈도 없어 보이면... 그 옆에서 견뎌내기가 참 힘듭니다. ㅜㅜ

예를 들어, "취업해서 돈 벌면 너 맛있는 거 많이 사줄께." "미안하다. 내가 능력이 없어서. 내가 돈 벌면..." 이라고 말은 하는데, 취업 준비는 고사하고 매일 게임이나 하고 있고, 이력서 한 번을 안 쓰고 있으면... 남자친구가 계획이라는 것은 있는지, 꿈은 있는지 궁금해집니다.
다행히 어찌 어찌 이런 암흑기를 기다려주어서, 남자친구가 취업을 했습니다.
취업을 하면 잘 해주겠다는 공약은 정치인의 공약처럼 파기되고... 취업하고 자리잡으면 결혼하자고 하더니.. 막상 취업을 하고 안정이 되어가도 말이 없습니다. 여자는 이제 서른이 넘어가서 결혼을 결정을 해야 되는데, 남자친구는 천하태평입니다. 대체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 알 수가 없습니다. 답답한 마음에 옆구리를 쿡쿡 찔러보면 남자친구는 확 신경질만 버럭냅니다.
이렇게 마냥 기다리자니 여자는 계속 나이가 먹어가고, 여자가 계획했던 인생의 계획은 계속 어그러져가고 있고... 여자는 고민을 합니다. 지금의 남자친구와 함께 하고 싶었던 계획을 포기하고, 다른 길을 찾아야 할 지.... 어찌 해야 될 지 고민을 합니다. 이미 여자는 몇 년을 기다렸습니다. 그러나 달라진 것은 없다면... 여자는 헤어짐을 결심합니다.

몇 년을 기다리고 어렵사리 말을 내 뱉은 여자가 가장 듣는 말 중 하나는...

"나에게 다 계획이 있었어. 니가 조금만 기다려 줬으면 되는데..."

입니다. 여자는 몇 년을 기다리다 지쳐 나가떨어졌으나, 남자에게는 꿈이 있었던 거죠. 몇 년 내로 취업하고, 취업해서 돈 벌고, 그 여자와 결혼하고, 뭐 그런.. 분명 남자의 계획 속에는 여자친구와 함께 행복할 계획이 들어 있기는 했습니다. 그것이 막연하거나 뜬구름 같았을 뿐...

여자가 기다리다 지쳐서 헤어지자고 할 때, 남자가 "우리 결혼자금을 모으고 있었다. 이제 500만원 밖에 못 모았다. 천만원 모으면 너한테 청혼하려고 했었다." 이런 좀 구체적인 이야기라고 하는 경우에는 여자는 감동합니다. 그리고 미안해집니다. 남자친구에게 다 계획이 있었는데 그걸 몰라주고 들볶은 것이 부끄러워집니다. 남자의 말은 퍽퍽한 상황에 말 만으로도 잠시 동안은 '희망'이 됩니다. 다시 남자와의 미래를 꿈꿀 수 있어지기 때문입니다. 처음으로 남자의 계획을 알게 되었을 때는... 이렇게 훈훈한 해피엔딩이 됩니다.

그러나 '계획'이라는 것은 익히 알듯이 참 공허할 때가 많습니다. 계획조차 없는 것 보다는 낫지만 계획 이후 행동이 없으면 달라지는 것이 없습니다. 2014년 새해가 되면 엄청나게 달라질 것 같았지만 계획만 세우고 아무것도 하지 않은 경우 2013년이나 2014년이나 하나도 다를 것 없이 흘러가고 있을 겁니다. 남자의 계획도 그런 경우가 허다합니다.
남자에게 계획이 있었는데 몰라줘서 미안했던 것도 잠시... 남자의 원대한 꿈은 시간이 흐르면서 여자에게 코웃음을 사기도 합니다.

'그래, 니가 성공해서 나를 잘 먹여 살려주겠다는 꿈은 고맙다만, 그렇게 말만하고 노력을 안하면 쳐 자빠져 있으면서 언제 할건데?'


라는 소리를 하게 됩니다. 이 대목에서 역사 속의 악처들과.. 멍청이 취급 당했던 여자들의 답답했을 심정을 백분 공감하게 되기도 합니다.


남자의 꿈... 괴로운 여자의 심리

1. 독심술

회사 생활 할 때 리더가 자기가 꿈꾸는 비전이 무엇인지 말은 안하면서, 너희들은 꿈이 없다고 쪼거나, "이렇게 해서 (비전을) 이룰 수 있겠어?" 라면서 혼내면 정말 답답합니다. 뭘 어떻게 할 건지 전반적인 계획을 이야기해주지 않고, 큰 그림을 못 본다고 시야가 좁다면서 구박하면 속이 터집니다. 그러니까 그 큰 그림이 뭔지 말을 하라고요....
남자의 원대한 꿈을 이해 못해준다며 나무랄 때, 여자의 마음이 딱 그렇습니다. 말을 해줘야 알지요. 여자가 독심술이 있는 것도 아니고... 대체 무슨 계획을 세우고 있는지, 그 꿈을 이루기 위해 여자에게 바라는 바가 무엇인지 한 번도 공유한 적이 없으면서 이해 못한다고 하면 정말 답답합니다.

2. 이해 못하면 여자 종족 특성

여자친구의 꿈을 남자친구가 이해 못해주는 경우에는 "남자라서 속 좁아서 그런다" 라고 하지 않지만, 남자친구의 꿈을 여자친구가 이해를 못하면 "여자라서 코 앞 밖에 못 본다"가 됩니다. 여자라서 시야가 좁기 때문에 남자의 원대한 꿈을 이해할 수 있는 그릇이 안된다고 평가당하는 겁니다.
남자친구가 말을 안해서 모르거나, 말은 했으나 실천을 안해서 답답한 상황일지라도, "여자라서" 그런다고 몰아가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답답해도 "이해심 있는 좋은 여자 친구"가 되기 위해서는 이해하는 척이라도 해야 됩니다. ㅜ_ㅜ

3. 다른 여자여도 아무 상관없는 계획

남자가 여자에게는 말을 안하고 혼자 계획하고 혼자 추진하고 있는 경우, 여자는 서운함을 느끼게 됩니다. 어차피 여자와 함께 꿈꾸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남자가 꿈꾸는 행복한 미래는 비단 지금의 여자친구가 아니라 다른 여자여도 아무 상관이 없을 것 같기 때문입니다.
직장에서 자리 잡고, 결혼하고, 자기 집 있고, 아이는 둘 정도 낳고, 남 부러울 것 없이 사는 그런 삶을 꿈꾼다. 라고 했을 때, 가만히 보면... 남자는 그냥 자신과 비슷한 수준으로 "괜찮은" 여자를 만나면 그 꿈을 이룰 수 있거든요. 굳마치 남자의 성공에 트로피 와이프 하나 끼어 있는 것처럼, 여자의 역할은 부속이 됩니다. 지금 사귀는 여자친구 여야만 완성되는 꿈이 아니라, 그냥 남자의 계획에는 아무 여자나 괜찮은 와이프가 있으면 완성되는 꿈이라면... 여자는 별 의미가 없습니다.


남자의 마음, 남자의 심리, 남자친구 심리, 여자의 마음, 여자의 심리, 연애, 연애질, 연애질에 관한 고찰



여자친구와 함께 어려운 시절을 보내고 성공했다..
또는 어려운 시절에 여자친구가 정말 큰 힘이 되어 주었다. 라는 성공사례를 보면, 여자가 이해심 많고 훌륭한 여자라고 합니다. 물론 여자의 개인적인 특성도 있겠지만, 그녀가 그렇게 참고 기다릴 수 있도록 남자 또한 자신의 꿈을 공유하고 설득시키고 이해시키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던 부분도 간과하지 마시길.....


-  수년째 백수인 남자친구를 둔 친구가..
   남친과 신년 계획 세우다가 (남자 이해 못하는 속좁은 여자가 취급 당해서) 싸웠다고 연락이 와서....  ㅜㅜ

- 남자친구 단답 문자, 이해 못하는 여자의 심리
- 남자친구가 변했어요, 남자가 선물 안하는 이유는 여친 탓?
- 여자친구의 집착, 잘못 대처하면 권태기로 고고씽
- 여자는 죽었다 깨도 알수없는 남자의 심리적 공포 2가지
- 남자의 매너, 못 알아보는 여자의 둔감증이 문제? - 여자의 마음 심리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