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아교정 10개월 후기, 시기별로 달라지는 치아교정 단점과 장점

라라윈 치아교정 후기 : 치아교정 10개월차 후기, 시기별로 달라지는 치아교정 단점 장점

손가락으로 꼽아보니, 벌써 제가 치아교정 시작한 지 10개월차에 접어들었습니다. 초반에는 욱씬욱씬 잠도 안오고, 국수가 철근 같다는 말이 실감이 나더니만,  치아교정 7개월차 쯤 되니 고무줄 바꾸고 온 날도 고기를 먹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치아교정 후기들]

- 30대 치아교정 장점 단점, 치아교정 일주일 후기

- 치아교정 100일 후기, 먹는 것에 따라 지킬앤하이드처럼 변하는 심리 상태

- 치아교정 치과 찾을때 빠지기 쉬운 함정 4가지 - 교정치과 선택 팁

- 치아교정 덕분에 알게된 양치질의 비밀 7가지



치아교정 7개월차 후기


토요일 낮에 치과 다녀왔는데, 저녁에 고기 사준다길래 쪼르르 나갔습니다. 저도 그 유명한 순하리 유자맛이 먹어보고 싶었어요.


30대 치아교정, 치아교정 7개월


갈비살은 질겨서 이가 쪼금 아팠으나, 그래도 질겅질겅 잘 먹고 있는 저를 보며 감개무량(?)했습니다.

치아교정 초반에는 치과 다녀온 날은 죽만 먹고, 부들부들한 면도 간신히 먹었고, 3개월 차 까지만 해도 "치아교정 100일, 먹는 것에 따라 지킬앤하이드처럼 변하는 심리 상태"라며 폭풍 하소연도 했었는데, 불과 넉 달 뒤인 7개월 차에는 치과 다녀온 날 고기를 먹을 수 있다니요!

저도 드디어 치아교정 힘들다고 징징거릴 때마다 "ㅋㅋㅋ 나는 치과 다녀온날 고기 먹었는데 ㅋㅋㅋ" 하며 놀리던 친구처럼 고기를 먹을 수도 있게 되었습니다.


7개월 차 정도 되니, 치아교정에 적응이 되어 덜 힘들었습니다. 가끔 스트레스 받으면 교정기가 피부로 파고드는 느낌이 들기는 했으나, 교정용 왁스도 거의 쓸 일이 없었습니다.



치아교정 10개월 후기


치아교정 10개월, 치아교정 10달


10개월쯤 되니 치아배열도 꽤 근사해졌습니다. 치과 다녀올 때마다 찍어두었던 사진을 보니, 지그재그 모양이던 철사가 반듯해지면서 치열이 예뻐지고 있는 것이 보입니다. 저는 아무 것도 한 것이 없이 지난 몇 달이 흘러 버린 것 같아 허탈한데, 치아는 그 사이 혼자서 열심히 움직였나 봅니다.

치아교정 10개월 차가 되니, 치아교정 초기, 치아교정 100일 때와는 또 다른 단점, 장점이 있었습니다. 



10개월차에 느끼는 치아교정 단점 & 장점


아직도 장점보다는 단점이 좀 더 큰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1. 계획에 수시로 차질이 생기는 것을 받아들여야 한다.. ㅠㅠ

치아교정 시작할 때의 계획은 수술전까지 6개월 교정을 하고, 수술 후 6개월~1년 정도 치아교정을 예상했습니다. 최근 논문에 "수술 전 치아교정 6개월과 1년 큰 차이 없다"고 밝혀졌다고 하셨거든요. 물론 어느 정도 더 걸릴 수 있다고 예상을 했어도, 지금처럼 10개월씩이나 걸릴 줄은 몰랐습니다.
올해 4~5월, 늦어도 치아교정 8개월 차인 6월에는 수술하겠거니 싶어 일정이 안 된다며 거절한 일들도 많은데, "응? 아직 수술 안 했어? 수술해야 되서 일 못 한다며?" 라고 물을 때면 거짓말쟁이가 된 것 같아 미안해졌습니다. 정말로 그 때는 6월 이내에 수술을 할 줄 알았는데... 이가 안 움직여서... ㅠㅠ

저의 2015년 계획이 수시로 엉망이 되는 것도 속이 터졌습니다. 나름의 연간계획, 상반기, 하반기 계획이라는 것이 있었는데, 치아교정은 한 번 미뤄질 때마다 2~3달씩 시간이 미뤄지니 계획이 엉망이 되어 버리곤 했습니다.

그러다 어느 순간 체념했습니다. 치아를 기한 맞추듯 밤새워 움직일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초조해하며 발 동동 굴러봤자 저만 피곤할 뿐 입니다. 치아교정은 노력의 영역이 아니라서 잘 안 되더라도 느긋하게 담담히 받아들이는 연습이 필요했습니다.... ㅠㅠ


2. 발음이 샌다.

이건 저만의 문제일 수도 있습니다. 윗니와 아랫니를 따로 보면 치열이 예뻐졌는데, 각각은 예쁘지만 위 아래가 맞지 않으니 발음이 무척 샙니다. 최근에는 제가 하는 말을 못 알아듣겠다는 민원이 빗발칩니다. ㅜㅜ

특히 남자분들이 제가 무슨 말 하는지 못 알아듣겠다고 하십니다. ㅠㅠ 배달음식 주문하는데도 "죄송한데요. 제가 잘 못 알아듣겠어서 그러는데 다시 한 번 크게 얘기해주시겠어요?"라고 하고, 택시 아저씨도 "어디요? 네? 무슨 사거리라고요?" 라고 되묻습니다. 한 두 명이 그러면 그 사람 귀를 의심하겠으나, 너무 많은 사람들이 "네?" "에?" "뭐라고요?"라고 반문을 하니, 제 발음이 문제인 것 같습니다.. ㅠㅠ

강의할 때는 가능한 자료를 친절히 만들고, 또박또박 정확히 말하기 위해 더 애를 씁니다. 그럼에도 발음 새는 현상이 급격히 심해졌기 때문에 학생들이 힘들지 않을지 걱정이 많이 됩니다. ㅜㅜ


3. 못 생겨지고 있다.

이제 저는 30대 중반이니 치아교정하면서 못생겨지는 정도는 대수롭지 않을 줄 알았습니다. 아니에요. 엄청 신경쓰여요. 못생김도 못생김이지만 표정이 아주 이상합니다. 가장 신경쓰이는 것은 웃고 있는데 입이 삐뚤어지게 보여 엄청난 썩소같이 보이는 점 입니다. 나름 웃는 연습을 다시 하고 있는데, 입주변 근육이 어색하게 움직입니다.

참으로 솔직하신 저희 엄마가 말씀하시길,  "너는 안 웃으면 정말 뚱해보이니까 웃기라도 해야 된다." 라고 하셔서, 가능한 미소 지으려고 애썼는데, 이제는 웃어도 썩소같고 얼굴이 일그러져 보이니 자존감이 급격히 추락하고 있습니다.


4. 스트레스 관리가 중요하다.

어쨌거나 7개월이 지나면서는 먹는 것도, 자는 것도, 양치질도 불편함이 많이 사라졌습니다. 다만, 스트레스 받는 날은 다시 아픕니다. 교정기가 피부 속으로 파고 들어가는 듯한 느낌입니다. 교정기가 거슬리고 입안이 아프기 시작하면, '아, 스트레스 받나보구나... 쉬어야겠구나. 컨디션 조절해야 되는구나.'라고 알 수 있어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


주말 두통 (링크: 잠을 많이자면 머리가 아픈 이유)이 잠깐 있었는데, 주중에 커피를 거의 안 마셨더니 주말 두통도 사라졌습니다. 두통이 사라진 것은 정말 행복합니다! 음.. 이제는 머리가 안 아프니, 예전에 두통으로 고생했던 것은 까맣게 잊고 투덜거렸는데, 두통이 사라진 것 만으로도 치아교정의 목적 하나를 이뤘네요...


2. 턱 밑이 붓는 일이 줄어들었다.

예전에는 피곤하면 오른쪽 턱 밑이 아프고 욱씬거렸는데, (림프선? 임파선? 이름을 잘 모르겠어요;;) 이제는 피곤해도 턱 밑이 부으면서 땅땅해지는 일이 없어졌습니다. 턱 밑까지 아프기 전에 이미 교정기가 파고드는 기분이라 쉬기 때문에, 턱 밑은 안 아픈지도 모르겠습니다... ;;;


3. 건강을 되돌아보게 된다.

모르고 있는 사이에도 치아는 움직이고 열이 맞춰지는 만큼, 치아교정은 저의 백그라운드 리소스를 아주 많이 사용하는 것 같습니다. 치아교정 후에 체력이 쉽게 방전되고, 면역력도 떨어져 힘듭니다. 고작 치아교정 하나에도 넉다운되는 저질 체력이라니 ... ㅠㅠ
그동안은 '건강 챙겨야지, 챙겨야지..' 하면서도 아직은 젊다며, 아직은 버틸만 하다며 소홀했었는데, 치아교정으로 체력 방전이 되는 덕분에 먹거리와 운동을 신경쓰게 되는 좋은 계기가 되었습니다.

예전에는 먹거리, 운동 챙기는 어른들을 보면서 "그렇게 건강 챙기셔서 불로장생 하시겠어요 ㅋㅋㅋ" "대충 먹어도 안 죽어요!" "그렇게 까탈스럽게 따지는게 되레 정신건강에 해로울 것 같아요. 마음이 편해야 건강하죠"라면서 놀렸는데, 제가 건강을 챙기기 시작하고 보니 그간 비아냥대며 놀렸던 것이 미안해졌습니다. 건강을 챙기는 것은 불로장생하고자 하는 목적이 아니라 사는 동안 건강히 살고 싶은 목적인 것 같습니다. ㅠㅠ



이 글을 쓰면서 이전에 적은 치아교정 일주일 째, 100일 째 쓴 글을 보니, 치아교정 시기 별로 겪는 어려움이 다 다른가 봅니다. 지금은 먹는게 아무 문제도 아닌데 그 때는 먹는 것이 제일 어려워 울화를 터트렸었네요. 이 글도 얼마 뒤에 보면서 '이때는 뭐 이런 걸로 힘들어 했었대? 아무 것도 아니었는데...' 라며 지난 추억으로 여길 수 있는 날이 빨리 돌아왔으면 좋겠습니다.....



[치아교정 후기들]

- 30대 치아교정 장점 단점, 치아교정 일주일 후기

- 치아교정 100일 후기, 먹는 것에 따라 지킬앤하이드처럼 변하는 심리 상태

- 치아교정 치과 찾을때 빠지기 쉬운 함정 4가지 - 교정치과 선택 팁

- 치아교정 덕분에 알게된 양치질의 비밀 7가지

[드디어 수술]

- 턱교정 양악수술 후 3주간 쉬면서 느낀점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