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라윈 먹거리 즐기기 : 서촌 노부, 골목 안에 숨어있는 메밀 국수 장인 맛집

드디어 벼르던 서촌 노부에 가보았습니다. 오래전 생활의 달인에 나온 것을 보고 관심이 생겼고, 까탈스럽고 예민한 혓바닥을 가진 지인이 (그것도 국수집만 찾아다니는 사람) 괜찮다고 하길래 아주 궁금했습니다.

위치는 통인 커피공방에서 참여연대  건물쪽으로 쭈욱 들어가다가, 참여연대를 지나 대화정이라는 한옥집이 보이는 골목으로 들어갑니다. 골목 안으로 들어서면 음식점이라고는 없을 것 같은 조용한 동네가 나오는데, 첫번째 좁은 골목 안쪽에 있었습니다. 바로 찾아낸 것도 아주 기분좋아지는 곳이었어요.


서촌 노부 위치


꽤 일찍 갔는데도 손님들이 여럿 있고, 입구쪽 두 자리만 남아있었습니다. 기다리지 않고 먹을 수 있어 다행이었습니다.

메뉴판을 보는데 메뉴가 많아 당황스러웠습니다. 저는 메밀 국수라고 하면 차가운 가쓰오부시 장국에 무 갈아놓고 와사비 풀어서 먹는 것 밖에 모르는데, 이곳에는 계란 덮은 메밀국수,고기국수, 마국수, 카레 등 여러 가지가 있었습니다. 메밀국수는 모두 찬 것 (냉면),  뜨거운 것 (온면)이 있고 찬 것은 면이 차갑고 장국이 따로 나오는 형태이고, 온면은 면이 뜨거우니 간이 된 육수에 면을 담궈주는 방식으로 보였습니다. 카레우동과 기운난다 육소바 찬것을 주문했습니다.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자리에는 컵과 젓가락이 미리 가지런하게 놓여 있엇습니다.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자리에 앉으니 면수를 가져다 주십니다. 정말로 메밀국수 삶고 난 물인 듯한데, 맛이 독특했습니다. 국수 삶은 약간 시큼한 맛과 메밀의 고소한 맛이 묘합니다. 한모금 먹고는 무슨 맛이야, 라며 살짝 인상을 찌푸렸는데 홀짝 홀짝 마시다보니 괜찮았습니다.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서촌 노부 카레우동]

카레 우동이 먼저 나왔습니다. 우동면도 직접 만드는지 쫀득쫀득 맛있습니다. 카레우동은 집에서도 종종 해 먹는데, 우동사리 그 우동과는 확실히 면이 다른 것 같았습니다. 간도 잘 베어있고 맛있어요.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딸림반찬은 피클 한 가지로 아주 간단하고, 앞접시도 함께 가져다 주셨습니다.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서촌 노부 기운난다 육소바 냉면]

기운난다 육소바 찬 것 입니다. 면은 차갑게 나오고, 고기가 들어있는 장국은 따뜻합니다.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고기도 여러 점 들어있는데 장이 맛나서 그냥 집어 먹어도 맛있습니다.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제가 흔히 먹던 메밀국수 보다는 조금 얇은 느낌이었고, 툭툭 끊기기보다 찰지고 매끄러운 느낌이었습니다. 그냥 면만 집어서 먹어봐도 맛있긴 했어요. 저는 기분좋게 맛있게 먹었습니다. 평소 메밀국수 정식 같은 것을 먹으면 너댓 젓가락 먹고 나면 없는 느낌이었는데, 이곳은 그래도 열댓 젓가락 이상 집어 먹은 것 같습니다. 배가 부를 정도로 양이 많은 것은 아니었으나, 다른 곳에서 흔히 파는 메밀국수 양보다는 약간 넉넉했습니다.

그래도 소화가 잘되서 그런지 3~4시 무렵부터 배가 고파졌습니다.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들어갈 때는 사람이 꽉 차 있었는데, 나올때 보니 모두 가시고 없네요.


서촌 노부,  메밀국수 맛집


밖의 모습입니다.  조용한 동네 속의 자그마한 가게죠. 


서촌 노부의 국수도 맛있고, 이 근처에 카페, 볼거리가 많은 것도 좋았습니다. 그냥 팔짱끼고 손잡고 쭈욱 걸으며 얘기하기에도 좋았고요. 차가 많고 사람많고 시끄러운 곳에 있다가 조용한, 말 소리가 너무 잘 들리는 곳에 와 있으니 평화롭게 느껴지기도 했습니다.


상호  노부
위치  서촌 (통인 커피공방, 참여연대 안쪽), 서울시 종로구 누하동 219-3 
전화  02-3210-4107

- 배화여고 한가인 떡볶이집, 만나분식 할머니집 깻잎 떡볶이

신고
Copyrightⓒ by 라라윈 All rights reserve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