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는 여자, 그 여자의 속 마음은 뭘까?

라라윈 연애질에 관한 고찰 :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는 여자, 그 여자의 마음은 뭘까?

남자사람들은 소개팅 좀 시켜달라고 시켜달라고 옆구리를 찌르다 못해 푹푹 쑤셔도 소개팅 주선을 잘 안해줍니다. 대개 돌아오는 대답은 "멀쩡한 놈은 여친이 있고 남아있는 놈은 내가 봐도 병신같아서 널 소개시켜 줄 수 없다." 라며 소개팅을 잘 안 시켜줍니다. 이에 반해 여자들은 참 쉽게 "소개팅 시켜줄까?" 라는 말을 하곤 합니다. 소개팅 주선을 잘하는 남자도 있으나 안 그런 분들이 많아서인지 여자가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면 그 여자의 속마음은 뭘까.. 궁금해 하곤 하는 것 같습니다...
여자는 남자에게만 소개팅 시켜준다고 묻는 것이 아니라 여자가 여자에게도 소개팅 시켜준다는 이야기를 잘 하곤 하는데... 속 내는 약간 다릅니다.

소개팅 시켜준다고,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는 이유,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는 여자, 소개팅 시켜줄까, 소개팅 할래


남자에게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는 여자, 그 여자의 속마음은?

1. 손쉬운 호구조사

"소개팅 시켜드릴까요?" 라는 질문만큼 남자에 대해 파악하는데 좋은 질문도 없습니다.
소개팅 시켜줄까 하는 질문을 하면 첫번째로 이 남자가 연애질을 할 의사가 있는지 타진할 수 있습니다. "지금은 여자 만나고 싶은 생각이 없다"거나 "연애를 할 생각이 있기는 하지만 소개팅 할 준비는 안 된 것 같다", "소개팅 시켜만 주면 고맙다, 여자 너무 만나고 싶다" 등의 상태를 쉽게 파악할 수 있습니다.

둘째로 소개팅 시켜줄까 라고 해서 Yes라고 하던 No라고 하던 간에 "어떤 여자 스타일 좋아하는데요?" 라는 추가 질문이 가능합니다. 아주 쉽게 이 남자가 귀여운 여자를 좋아하는지 섹시한 여자 스타일을 좋아하는지, 여자의 어떤 점에 끌리는지를 파악할 수가 있습니다. 여기서 조금 더 유도를 하면, 이 남자의 과거 연애 경험이나 왜 이전 여자친구와 헤어졌는지까지도 쉽게 알아낼 수가 있습니다.

2. 남자의 마음 떠보기

정말 모르는 경우도 있지만, 남녀가 서로에게 호감이 있으면 어느 정도는 눈치를 챕니다. 싱글인 남녀가 화기애애하게 이야기를 하다가 여자가 갑자기 "소개팅 시켜드릴까요?" 라고 하면, 여자에게 호감이 있던 남자는 흠칫 당황합니다. 분위기 좋은 것 같았는데 여자가 갑자기 다른 여자를 소개 시켜준다고 하니 당황하는 것 입니다. 짧은 순간이더라도 남자가 당황하거나 어떻게 대답해야 될 지 몰라 우물쭈물하기 때문에, 남자가 호감이 있다는 것을 알아챌 수 있습니다.
우물쭈물 하다가 대답을 했다해도 어떤 스타일 여자 좋아하냐는 질문에 소개팅 시켜준다는 그 여자의 특성을 이야기하기도 합니다.. "OO씨처럼 이런 스타일 좋아해요..." 라거나, 전 다리길고 어깨 넓은 여자 좋아해요" 라며 체형을 묘사하거나 "약간 키 작고 품에 쏙 안기는 여자 좋아요" 라면서 간접 고백을 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여자에게 일말의 관심도 없는 남자들은 진심으로.. 눈을 반짝이면서 반색을 합니다. 눈 앞에 있던 여자는 맘에 안 들었지만 다른 가능성이 열리는 것 같아 기뻐하는 기색이 팍팍 티가 납니다.
뒤이어서 말하는 것이 소개팅 시켜준다는 여자와는 전혀 다른 스타일의 여자를 소개받고 싶다고 이야기를 하면.... 그 남자는 여자에게 별로 마음이 없는거지요.


여기까지는 긍정적인 이유이고, 간혹 소개팅을 호갱님 낚는 기회로 여기는 주선자도 있습니다.
이건 제가 대학교 1,2학년 스무살 시절에 많이 했던 짓인데... 오빠들에게 소개팅을 시켜준다고 하면 초 울트라 짱짱 짠돌이인 오빠들도 돈을 씁니다. 그래서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고 친구 팔아 밥 얻어먹는 목적으로 사용하기도 했습니다.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고 제가 먹고 싶은 것을 말하는거지요. 으흐흐... ^^:;;;

3. 밥 얻어 먹기

소개팅을 빌미로 지갑을 털려는 사심 그득한 주선자의 경우에는, 쉽게 구분이 됩니다.
우선 주선자가 떨어지지 않고 계속 붙어있습니다. 둘이 어색할 수 있다는 이유로 자신도 같이 만나려고 듭니다. 그러나 이런 사심이 없는 주선자들은 대부분 귀찮으니 전화번호 알려주고 당사자들끼리 만나라고 미뤄버리곤 합니다...


소개팅 시켜준다고,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는 이유,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는 여자, 소개팅 시켜줄까, 소개팅 할래


여자가 여자에게 소개팅을 시켜준다고 하는 이유

1. 간접 칭찬

너무 예쁘고 매력적이라는 칭찬 만으로는 가식적이거나 예의상 하는 입에 발린 말같이 들릴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남자친구가 없는 여자에게 적극적으로 "소개팅 시켜줄까요?" 라고 하는 것은 진심으로 "괜찮다. 매력있다"라는 칭찬이 되기도 합니다.
적극적으로 소개팅까지 시켜준다고 하는 것은 "당신을 남자 지인에게 소개해도 욕먹지 않을만큼 매력있고 예쁜 여자시네요" 라는 뜻이 됩니다.


2. 관계 유지

남자에 비해 여자들이 낯선 사람 또는 덜 친한 사람에게도 소개팅 시켜준다는 말을 잘 하는 이유는 여자의 관계 유지 욕구 때문이기도 합니다. 한 번 만나고 나면 두 번 볼 일이 없는 경우도 많은데, 그런 사람들과 네트워킹을 좀 더 돈독히 하고 싶은 것 입니다. 나와는 한 번 만나고 또 볼 일이 없었더라도, 친구를 소개시켜준다고 함으로써 자연스레 계속 연락을 할 빌미가 생깁니다.
또한 내 마음에 드는 괜찮은 사람을 내 친구의 남자친구, 오빠의 여자친구, 지인의 애인 등의 관계로 만들어 두면, 주변인들과의 관계가 더 돈독해집니다. 이런 이유 때문에도 귀찮음을 감수하며 주변의 아는 이들을 이어주려고 애쓰는 것이기도 합니다.


요점은 소개팅을 시켜달라고 아무리 졸라도 너무 별.로.라고 생각되는 사람에게는 반응도 하지 않는다는 점 입니다. 내가 사귀고 싶은 사람이거나 내 주위 사람으로 남겨두고 싶은 사람의 범주에는 들어가야 "소개팅 시켜드릴까요?" 라는 말이 나오니, 소개팅 시켜준다고 하는 속마음이 정확히 어떤 목적이건 간에... 우선은 약간 기뻐해도 될 것 같습니다. ^^


- "소개팅 시켜드릴까요?" 라는 말의 다양한 용도
- 이상형 물어보면 "좋은사람"이라고 하게 되는 이유
- 왜 여자가 주선한 소개팅은 주선자보다 안 예쁜 여자가 나올까?
- 남자가 소개시켜준 남자, 여자가 싫어하는 이유
- 소개팅 대화, 공통 화제도 없고 말주변도 없는 커플은 어떻게 커플이 되었을까?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