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트 음식 메뉴 고르다가 남자친구와 싸움 날 수 있다?

라라윈 연애질에 관한 고찰 : 데이트 음식 메뉴 고르다가 남자친구와 싸움 날 수 있다?

여자들끼리 모여서 밥을 먹으면 1인 1메뉴가 아니라, 메뉴를 함께 고릅니다. 두 명 다 똑같은 것을 먹고 싶어하더라도, 똑같은 것 2개를 시키지 않습니다. 파스타집이라면 피자, 파스타, 샐러드를 골라서 시키고, 베트남 음식점이라면 쌀국수, 볶음밥, 볶음면 등을 골라서 시키곤 합니다. 이렇게 메뉴를 같이 고르다 보면, 모든 이가 만족하는 경우는 드뭅니다... 보통 누군가 한 명이 주도적으로 고릅니다. 물론 메뉴를 고른 사람은 모두 함께 골랐다고 믿습니다.


"음, 우리 뭐 먹을까? 파스타 하나 피자 하나 시키는게 좋겠지? 나 샐러드도 먹고 싶은데.."

"그래. 그러자."

"그럼 파스타는 네가 골라. 피자는 내가 고를께."

"그럼 파스타는 크림 파스타 먹자."

"음. 피자는 고르곤졸라 골랐는데 이렇게 두 개 먹으면 좀 느끼하겠는데. 파스타를 토마토 소스로 고르는게 어때?"

"(크림 파스타가 먹고 싶지만....) 그래. 그러자."

"여기요~~~ 고르곤졸라 피자랑 토마토 소스 스파게티요.."


이런 상황입니다.

아주 흔합니다....

아주 강력하게 죽어도(?) 크림 파스타를 먹겠다고 내세우지 않는 한은, 자신이 먹고픈 것보다 모두가 좋아할만한 것을 함께 나눠 먹게 됩니다. 그러다가 조금 더 나이를 먹으면, 친구의 의견은 적당히 무시를 하고 그냥 각자 하나씩 고르기도 합니다.


"음, 우리 뭐 먹을까? 파스타 하나 피자 하나 시키는게 좋겠지? 나 샐러드도 먹고 싶은데.."

"음.. 난 크림 파스타."

"응? 그럼 피자는 따로 안 먹어? 난 파스타는 토마토 소스 먹고 싶은데..." (숨은 의미: 피자 1개, 토마토 소스 파스타 1개 먹자)

"그럼 피자 빼고 파스타 각각 하나씩 시키자.." (숨은 의미: 나는 크림파스타를 먹을테니 너도 너 먹고 싶은거 시켜라)

"피자는 안 먹어? 나 피자도 먹고 싶은데."  (숨은 의미: 니가 양보해라.)

"파스타 2개에 피자는 많을거 같은데." (숨은 의미: 싫다)

"(시무룩) 그래.." (숨은 의미: 쳇..)


이런 상황 까지는 만들 수 있습니다. 아니면 처음부터 "우리 각자 먹고 싶은거 하나씩 고르자."라고 하는 지혜를 발휘하기도 합니다. 각자 먹고 싶은 것 하나 씩 고르는데도 눈치 아닌 눈치가 보이는 것이죠..


남자친구와 싸움, 데이트 메뉴, 데이트 음식, 음식 고르다가 싸움,


여자들끼리 모이면, 여러 가지 시켜서 나눠 먹는 것이 한 번에 다양한 메뉴를 맛볼 수 있는 장점이 있는 대신, 자신이 먹고 싶은 메뉴나 더 좋아하는 것을 못 먹는 경우도 많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가령 한 명은 해산물을 아주 좋아하는데 다른 친구는 고기만 먹는 친구이면 둘 중 하나는 양보를 해야 합니다. 각자 자기가 먹고 싶은 것을 소신있게(?) 주장하는 것 만으로도 서로 기분 상하지 않을지 신경을 써야 하는 면이 있습니다. 여러 가지 메뉴를 시켜서 나눠 먹는 것의 단점이지요.


이러다가 남자친구를 만나면 참 좋습니다.

많은 경우 여자친구에게 메뉴 결정권을 주면서 "그냥 네가 먹고 싶은거 알아서 시켜."라고 하기 때문입니다. 별다른 말이 없는 한 남자친구는 여자친구의 메뉴에 대해 크게 간섭하지 않습니다. '나는 이걸 시킬터이니 너는 저걸 시키는 것이 낫지 않을까' 하는 회유가 거의 없습니다. (물론 남자친구 성격에 따라 아닌 사람도 있을 겁니다)

"나 오늘은 이거랑 저거 먹고 싶어."

"너 먹을 것 마음대로 시켜. 난 다른 거 먹을거야." (단호)

"둘 다 먹고 싶은데... ㅜㅜ"

"둘 다 먹을 수 있으면 시키던지. 난 나 먹고 싶은 것 고를거니까."

"이렇게 두 개 시켜서 나눠 먹자."

"싫다고. 난 오늘은 이거 먹을거야."

"그거 보다 이렇게 이렇게 두 개 시키는게 낫다니까."

"넌 너 먹고 싶은거 시키라고. 난 이거 시킬거니까."

"(삐침)...."


그녀의 태도를 보아하니 남자친구가 배려해 준 것이 고마운 것이 아니라, 어느 순간 당연하게 남자친구는 여자가 먹고 싶어하는 것에 맞춰줘야 하는 사람 쯤으로 생각을 하고 있는 모양이었습니다. 정말로 호의가 계속되니 권리인 줄 아는 것 같아 보였습니다.


남자친구와 싸움, 데이트 메뉴, 데이트 음식, 음식 고르다가 싸움,


데이트 음식 메뉴 고르다가 남자친구와 싸움 난 여자를 보니, 뭐 저리 개념없는 여자가 다 있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러니 남자들이 여자 욕하는거라면서.... 그러나 남 욕할 처지가 아닌 것 같았습니다.

되돌아 생각해 보니, 저도 데이트 할 때면 메뉴는 거의 제가 고르고, 제가 이 것 저 것 먹고 싶으면 다 시켜서 찔끔찔끔 맛보고는 배부르다며 남자친구한테 떠밀어서 다 먹게 하고, 그러다가 남자친구가 자신이 먹고 싶은 것을 굽히지 않으면 삐치고... 그랬던 것 같습니다... 제가 할 때는 잘 안 보이는데... 남이 그러는 것을 보니 그게 얼마나 어이없는 짓이었는지가 보이네요......

그러나 이래놓고 또 먹는 것 앞에 가면 까맣게 잊어 버리면서 제가 먹고 싶은 것들을 주장하겠지요..... ㅜ_ㅜ



- 여자는 정말로 밥배 디저트배가 따로 있다? 남자는 모르는 여자 인체의 신비

- 여자들이 파스타를 좋아하는 이유는 따로 있다?

- 여자들이 음식 잔뜩 시켜놓고 안 먹는 이유는 뭘까? 여자의 마음 심리

- 배고프면 포악해지는 여자 심리, 여자친구 배고플 때 조심할 팁

- 남자가 밥 한번 먹자 라고 할 때 20대 여자의 심리

- 30대 여자에게 밥 한 번 먹자고 데이트 신청했을 때, 여자의 심리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