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라윈 데이트 코스 추천 : 진짜 베트남 주방장의 제대로 된 베트남 쌀국수 맛집, 종로 사이공

어제 진짜 베트남 쌀국수를 먹었어요. 영어 선생님이 밥 사주신다기에 쫄래 쫄래 따라갔는데, 프랜차이즈 베트남 쌀국수집에서 먹던 것과는 아주 다른 진한 맛이었어요. 작년 연말 몸이 좀 안 좋을 때 베트남 쌀국수를 무척 많이 먹었었는데, 프랜차이즈의 고기 스친 국물에 향만 비슷한 베트남 쌀국수를 먹을수록 무척 아쉬웠습니다. 한 그릇을 먹더라도 좀 제대로 된 음식 한 그릇 먹고싶다는 생각이 간절했었습니다. 그러던 찰라, 어제 예상치 못했던 베트남 쌀국수 맛집을 찾아 너무 너무 행복했어요. 
베트남인 주방장이 직접 요리를 하고, 맞이해주는 분도 베트남인이고, 그동안 베트남 쌀국수 프랜차이즈에서는 본 기억이 없는 베트남 사람들이 참 많은 음식점이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카레 맛집도 정말 인도인, 파키스탄인들이 많이 오는 집이 제대로 카레 맛집인 것 같던데, 이 곳도 그런 것 같았습니다. 대신 이 곳은 베트남 쌀국수 프랜차이즈점들처럼 인테리어가 근사하지는 않았습니다. 동네 백반집 같아요. 아마도 저희에게나 베트남 쌀국수집으로 이색적인 맛집일 뿐, 그들에게는 베트남 가정식 백반 개념일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사이공의 쌀국수도 맛있고 볶음밥도 맛있다고 하길래, 선생님과 둘이서 쌀국수 두 그릇에 게살 볶음밥 한 그릇을 시켰습니다.


 	 사이공, 베트남 쌀국수, 베트남 가정식, 베트남 쌀국수 맛집, 베트남 요리 맛집, 베트남 현지인 식당, 베트남인 식당, 종로 맛집, 종로 데이트 코스, 광화문 데이트 코스, 데이트 코스, 데이트 코스 추천


숙주나물, 단무지, 청양고추, 레몬, 김치가 나왔습니다. 정작 한국 프랜차이즈에서는 김치 잘 안 주는데, 한국인을 배려한 김치인가봐요. 김치도 꽤 맛있었습니다.


 	 사이공, 베트남 쌀국수, 베트남 가정식, 베트남 쌀국수 맛집, 베트남 요리 맛집, 베트남 현지인 식당, 베트남인 식당, 종로 맛집, 종로 데이트 코스, 광화문 데이트 코스, 데이트 코스, 데이트 코스 추천


저는 해선장과 칠리소스를 대충 짰는데, 선생님은 소스로 그림 그리시길래 귀여워서 한 장 찍어뒀어요. ^^
데이트 할 때 소스를 그냥 짜주는 것보다 그림 그려서 줘도 왠지 어색한 분위기에 피식 웃음 한 번 더 날 수 있을 것 같았습니다.


 	 사이공, 베트남 쌀국수, 베트남 가정식, 베트남 쌀국수 맛집, 베트남 요리 맛집, 베트남 현지인 식당, 베트남인 식당, 종로 맛집, 종로 데이트 코스, 광화문 데이트 코스, 데이트 코스, 데이트 코스 추천


안심 쌀국수

얇은 생고기, 파와 고추가 얹어져 있었습니다. 국물 한 숟가락을 떴는데, 정말 진하고 맛있습니다. 제가 지금까지 먹었던 베트남 쌀국수와는 확연히 다른 맛이었어요. 그동안 야매 베트남 쌀국수 먹으면서 한 그릇이라도 좀 제대로 된 쌀국수를 먹고 싶어 아쉬웠던 마음을 한 그릇으로 싹 달랠 수 있었습니다. 국물이 아주 진하고 깊은 맛이 있었습니다.
어제 영하 10도에 육박하는 날씨에 따끈하고 진한 쌀국수 먹으니 더 맛있었던 것 같기도 합니다.


 	 사이공, 베트남 쌀국수, 베트남 가정식, 베트남 쌀국수 맛집, 베트남 요리 맛집, 베트남 현지인 식당, 베트남인 식당, 종로 맛집, 종로 데이트 코스, 광화문 데이트 코스, 데이트 코스, 데이트 코스 추천


게살 볶음밥.

이 곳은 정말 베트남 현지인 백반집같은 느낌이라 음식의 데코가 화려하거나 하지는 않았어요. 대신 접시 한 가득 인심좋게 밥을 잔뜩 볶아주었습니다. 게살 볶음밥도 감칠맛과 고소한 맛에 계속 숟가락질을 하게 만들었습니다.
처음에 주문할 때는 여자 둘이서 "베트남 쌀국수 두 그릇에 볶음밥까지 다 먹을 수 있을까요.." 라면서, 그래도 쌀국수도 먹고 싶고 볶음밥도 맛보고 싶어 무리했던 것인데, 배가 불러 빵빵해진 상태에서도 쌀국수 다 먹고, 볶음밥도 거의 다 먹었어요. "배불러요." "배불러요" 하면서도 볶음밥의 감칠맛이 자꾸 숟가락을 불렀어요...


아직 데이트 코스로 분위기와 근사한 인테리어가 중요한 커플이라면, 이곳은 아직 비추입니다. 베트남 현지인 백반집 같기 때문에, 분위기를 따져야 하는 상황에서는 조금 그래요. 그러나 분위기 보다는 음식 맛을 따진다면 정말 훌륭했습니다. 고기가 스쳐간 국물에 향만 나는 쌀국수 말고, 제대로 맛 낸 쌀국수를 먹고 싶을 때 꼭 들러보세요.
제가 계속 베트남 현지인 백반집 같다고 하기는 했으나, 그만큼 소탈하고 편안했습니다. 다른 손님들도 베트남 사람들이 많아서인지 고향의 맛을 찾아온 듯한 느낌이 들기도 했고, 오래 앉아 수다 떨고 놀았어도 주인장 아주머니가 아주 친절하십니다. 억양은 독특하나, 한국어를 잘 하세요. 맛이 괜찮은지, 어땠는지 신경 많이 써주시는 것이 느껴졌어요.


[이후로 이 집 단골됨]

- 종로 사이공 베트남 쌀국수, 파인애플 반 통 후식으로 잘라주는 파인애플 볶음밥도 일품

- 퍼 하노이 스어, 광화문 종각 베트남 쌀국수 맛집 미쓰 사이공 이사했네요~



상  호  미쓰 사이공
위  치  서울시 종로구 종로1가 24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빌딩 1층)
전  화  02-730-6668
메  뉴  베트남 쌀국수, 볶음밥, (가격대는 거의 7천원)

- 종각 삼해집 굴보쌈, 언제나 사람들이 줄서있는 북적북적한 맛집 - 데이트 코스 추천
- 파리크라상 키친 무교점, 혼자 밥먹기 7 레벨 될만큼 맛있는 뚝배기 해산물 파스타 - 청계천 데이트 코스 추천
- 종로 종각역 근처 저렴한 맛집, 38번가 김치찌개 + 고기주는 냉면집
신고
Copyrightⓒ by 라라윈 All rights reserve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국물이 꽤 진해 보이네요 ^^
    쌀국수는 화장품 냄새가 난다며 못먹는 친구들이 좀 있더군요.
    저는 저런 맛 좋아해서 몹시 잘 먹지만요 ㅋ

  2. 티스토리 블로그를 개설하고 싶습니다. 저에게 초대장을 좀 보내주세요
    gungunkick@gmail.com . 감사합니다^^

    • 저한테 초대장 있는거 어떻게 아셨지... ㅋㅋ
      바로 보내드렸는데, 벌써 초대되셨다고 나와요...
      멋진 블로그 만드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3. 길냥이아빠 2014.01.14 15:2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동생이 쌀국수를 무척 좋아하는데 한번 데리고 가야겠네요.

  4. 정작 베트남가서는 이런 진한국물의 제대로된 쌀국수 못먹고왔었다는요...-..- 태국에서 먹은 베트남식쌀국수가 더 맛있고 호주에서먹은 베트남식 쌀국수가 더 맛있었어요. 참희안하더라구요. 저는 그 진한국물 한국 프랜차이즈에서도 먹어봤어요. 가로수길 리틀사이공!! 맛있지만 가격이 좀 비싸요. 프차인데 프차특유의 향신료만 넣은맛만 나는게아니구 진한고깃국쌀국수.. 아~~ 먹고파요. 소개해주신곳도 진짜맛있을것같아요. 요번주말에 냉큼 달려가서 먹을래요 우히히^.^

    • 가고픈 맛집 리스트에 이지님이 알려주신 가로수길 리틀 사이공 적어놨어요~ ^^
      이 집에서 먹으면서 베트남 현지가서 먹으면 이런 맛 아닐까 상상했었는데..
      베트남 현지에서도 진한 국물이 아닌 건 반전인데요... ^^;;

  5. 비밀댓글입니다

  6. 파리살때 처음 배트남 쌀국수 먹어보고 반해서 몇십분이고 줄서서 먹곤 했는데 한국와서 쌀국수집에 가보니...ㅠㅠ 밍밍한데다가 면도 영 아니고..여지껏 한국서 유명하다는 쌀국수집 많이 가봤어도(이지님이 추천하시는 리틀사이공도..) 계속 실망만해서 거의 포기상태...어째 가격이 파리보다 비싼지;;이해가 안가요..육수가 진한것도 아니고 고수는 따로 달래야 쬐끔~주고;;민트는 꿈도 못꾸고ㅠㅠ베트남에서도 프랜차이즈는 맛이없고 개인이 하는곳이 정말 맛있게 하더라구요.
    한국은 파리보다 베트남이란 가까운데도 왜 맛을 못낼까요..조미료 맛만 나고..
    재밌는건 한국에서 쌀국수 좋아한다는 후배와 파리에 유명한 쌀국수집에 갔는데 한입먹고 못먹드라구요..당황스러웠던 기억.
    몇일후에 종각에 갈일이 있는데 들러봐야겠어요~가격도 적당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