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진 후에 더 아픈 사람은 누구일까?

라라윈 연애질에 관한 고찰 : 헤어진 후에 더 못 잊는 사람은 누구일까?

헤어진 뒤에.. 똑같이 아프다고... 합니다.
아닌 것은 이미 머리에서는 알고 있지만, 그냥 헤어진 연인 마음도 내 마음 같았으면 좋겠다는 간절한 바람때문에 그렇게 믿고 싶습니다.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위해서도 헤어지고 누군 아프고, 누군 덜 아픈게 아니라 똑같이 아팠으면 좋겠습니다.
그러나 헤어지고 나서 분명 더 아픈 사람도 있고, 덜 아픈 사람도 있습니다.
어떤 이는 당장 사막 한 가운데 내동댕이쳐져 집에서 엄마가 해주던 그 밥이 간절하게 그리운 것처럼 못 견디게 그리운 사람이 있는가 하면.. 어떤 이는 끊어야 될 야식이나 몸에 덜 좋다는 분식 땡기듯 생각이 나긴 나지만 안 좋은거 아니까 참을 수 있는 사람도 있습니다.


찬 쪽이, 차인 쪽이?
이런 것도 있겠지만.. 스스로에게 후회가 적은 쪽이 덜 아픕니다.
덜 받은 쪽이 의외로 덜 아파요...

선물을 이래서 하는구나.. 라고 느꼈던 것은 정작 사귀는 중이 아니라, 헤어지고 나서이기도 합니다.
문득 발견한 선물받은 것을 보는 순간 자동적으로 헤어진 연인 생각이 안 날 수가 없어요. 비단 물질적인 선물 뿐이 아니라, 많이 챙겨주고 많이 해주었던 것들이 사라졌다는 것을 깨닫는 순간 문득문득 그리울 수 밖에 없습니다.
이 때는 연애하면서 연인이 안 챙겨줘서, 선물 하나 제대로 받아본 것이 없어 섭섭했던 사람들이 더 유리합니다. 받은 것이 없으니 자동반사적으로 기억을 되새김질 시키는 것도 없고, 그렇게 문득이라도 생각나는 순간이 적으니 빨리 잊혀집니다.
지난 추억이라는 것이 없던 일이 되는 것은 아니지만, 점점 먼지쌓인 앨범같은 존재가 되어 가는 것 입니다.

하지만 연애중에 받은 것이 많은 것은 상처가 조금 아물만 하면 손나서 덧나게 하고 빨리 아물지 못하게 하는 역할을 합니다. 아무리 헤어지면서 바로 눈에 띄는 선물이며, 사진같은 것들, 문자나 메일 같은 것들을 싹 지웠다 해도..
좋은 선물이라 되돌려주지도 버리지도 못한 선물, 소소하게 주고 받아서 기억조차 못하고 있는데 자꾸만 튀어나오는 것들이 많으면.. 잊을만하면 건드려지면서 잊기가 힘들고.. 자꾸 아파집니다.


연애 경험 한 번이 아쉬운 모태솔로일 때는... 이별의 아픔이라도 한 번 겪어보고 싶은데...
어설픈 한 번의 연애, 두어 번의 연애 뒤에 남는 것은 연애질에 대한 두려움만 남습니다.
연애가 하고 싶긴한데.. 상처받을 두려움이 연애에 대하 기대감보다 더 커져요...
요즘 세상에... 결혼할 사람을 만나서 연애 시작해서 헤어지지 않을거라고, 이번에 연애하면 이별은 겪기 싫다고 그렇게 마음 먹으면... 연애할 사람이 평생 헤어지지 않을 배우자감을 찾아야 되기 때문에, 가뜩이나 두려움 때문에 높아진 연애 진입 장벽이 더 높아지는 악순환이 됩니다.

하지만 우리는 내일이면 몸살 날 것을 알면서도 스키에 도전해보고, 넘어지면 아플것을 알면서도 자전거를 타보고, 해보면서 덜 다치는 법.. 덜 아픈 법을 깨달아 가면서 즐기는 법도 알아가게 되잖아요...
연애할 때, 상처받을 것이 겁난다면, 더 퍼주면 됩니다.
상처받을까봐 제대로 사랑조차 못했다고 아쉬움이 남으면 더 아파요...
 
내 깜냥에서 할 수 있는 만큼 최선은 다 했기 때문에 최소한
"그 때 내가 좀 만 더 신경 썼더라면... 내가 조금만 더 잘했더라면.."
하는 후회는 안 남아요.
할만큼 다 했는데도 헤어졌으면 인연이 아니어싸고.. 어쩔 수 없었다고 쿨할 수는 없더라도 체념이라도 할 수 있고, 더 어떻게 해 볼 생각도 안 나기에 잊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아직 더 잘해줄 수 있었는데 못한 것이 너무 많으면 다 내 탓 같아서 잊기도 힘들어요...

그리고 기억되고 싶으면 많이 주고 덜 받으세요.
물질적인 선물이던, 마음이던, 배려던 많이 받은 쪽이 더 못 잊습니다.
어쩔 수 없어요. 받은 만큼 자꾸 생각이 나요...

삶의 철학에 많이 나오는 ... 많이 베풀라. (덜 받고) 이런 말들이
어찌보면.. 사랑에서도 나를 보호해주는 지침인가 봅니다.


- 멀쩡한데 솔로탈출 못하는 사람의 자신도 모르는 트라우마
- 헤어지는 일, 후회보다 오히려 잘한 일?
- 헤어진 여자친구를 돌아오게 하려면...
- 남자친구와 헤어지고 정말 잘했다고 생각하는 순간 best3
- 헤어진 여자친구 심리, 다시 사귈 가능성 있을까?
- 헤어지고 한 달도 안되어 다른 남자를 사귀는 여자의 심리
신고